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NH농협은행 전북은행, 2025년까지 전북도금고 운영기관으로 뽑혀

조승리 기자
2021-11-30   /  20:06:42
NH농협은행과 전북은행이 2025년까지 전라북도 금고를 운영한다.

전라북도 금고지정심의회는 전북도금고 운영기관으로 농협은행과 전북은행을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
  
NH농협은행 전북은행, 2025년까지 전북도금고 운영기관으로 뽑혀

▲ 전북도청 전경.


농협은행은 일반회계를 관리하는 제1금고, 전북은행은 특별회계 및 기금을 관리하는 제2금고를 맡아 운영하게 된다.

운영 약정기간은 2022년부터 2025년까지다.

두 은행이 내년부터 관리하게 될 전북도의 연간 예산 규모는 9조9천억 원에 이른다.

농협은행과 전북은행은 2004년부터 꾸준히 전북도금고 운영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전북도는 올해 안에 농협은행 및 전북은행과 금고 약정계약을 체결한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승리 기자]

이 기사는 꼭!

  1. 한수원 유럽 신재생에너지 시장 노려, 정재훈 스페인 태양광사업 본격화
  2. 교보생명 상장 앞두고 체질전환 숨가빠, 신창재-어퍼너티 갈등 변수
  3. 증권사들 자산관리 고객잡기 경쟁, 특화점포와 마이데이터 투트랙 전략
  4. 가세연 진성호 서울의소리 열린공감, 대선판 달구는 정치 유튜브
  5. 기아 새 니로 사전계약 흥행 판매로 이어지나, 출고 시점과 가격이 변수
  6. 포스코인터내셔널 식량사업 확대 고삐, ESG경영 중요성 커져
  7. 산업은행 KDB생명 매각도 불안, 이동걸식 구조조정 물음표
  8. 몸집 커진 무신사 식상해질라, 한문일 커뮤니티커머스 초심 찾기
  9. HK이노엔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 글로벌 진출 채비, 중국부터
  10. 블리자드 품은 마이크로소프트, 82조 투자 아깝지 않은 이유있다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