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신한은행, 폐현수막으로 친환경 가방 제작하는 업사이클링 캠페인

나병현 기자
2021-11-29   /  10:54:36
신한은행이 폐현수막을 활용해 친환경 가방을 제작했다.

신한은행은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전국 영업점 내·외벽에 있던 폐현수막을 수거해 패션가방으로 재탄생시키는 ‘폐현수막 업사이클링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신한은행, 폐현수막으로 친환경 가방 제작하는 업사이클링 캠페인

▲ 신한은행 모델이 폐현수막을 활용해 제작한 친환경 가방을 소개하고 있다. <신한은행>


폐현수막 업사이클링 캠페인은 영업점에서 사용 뒤 버려지는 폐현수막을 활용해 고압세척과 건조 코팅과정을 거쳐 패션 가방 등 새로운 제품으로 재생산하는 자원순환, 환경보호활동이다.

신한은행은 업사이클링 전문업체 업사이클리스트와 협업해 사용된 현수막에 따라 변하는 다양한 색상과 디자인으로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친환경 패션가방을 제작했다.

이번 캠페인으로 제작된 가방은 12월 신한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신한쏠(SOL)에서 진행되는 ‘아름다운 용기 챌린지 캠페인’에 참여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제공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다양한 자원순환, 환경보호활동을 준비하고 있다”며 “앞으로 진행될 ESG 관련 캠페인에 많은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이 기사는 꼭!

  1. 이재명 윤석열 앞다퉈 수도권 GTX 공약, 같은점과 다른점은
  2. 농협경제지주와 노조 농산물 구매권 갈등 커져, 장철훈 설득 통할까
  3. 한국은행,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송금 실험 삼성전자 갤럭시로 진행
  4. 윤석열 '김건희 7시간 통화'와 '이재명 형수욕설' 대결 우세, 원팀엔 한숨
  5. GS건설 수도권급행철도 GTX-B 사업 뛰어드나, 임병용 사업성 저울질
  6. 한미약품 기술수출 수확 본격화, 권세창 신약 임상자금 걱정 없어
  7. 개미 울리는 '물적분할 뒤 상장', 금융위원장 고승범 개선책 내놓나
  8. 국민연금 포스코 물적분할 찬반 고심, 주주가치 제고 긍정평가 분위기
  9. 하나대체투자자산운용 사업 다각화 성과, 김희석 재신임받을까
  10. 한국앤컴퍼니그룹 회장 조현범, 독자경영 첫 해 노사관계 부담 한가득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