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신한카드 취약계층 위한 햇살론카드 내놔, 생활유통점에서 7% 할인

나병현 기자
2021-10-26   /  11:12:13
신한카드가 서민 취약계층을 위한 햇살론카드를 내놓는다.

신한카드는 서민 취약계층의 결제편의성 제고와 신용카드 이용혜택 향유를 위한 햇살론카드를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신한카드 취약계층 위한 햇살론카드 내놔, 생활유통점에서 7% 할인

▲ 신한카드 로고.


햇살론카드는 신용관리 교육을 이수한 사람으로 연간 가처분소득 600만 원 이상이면서 개인신용평점 하위 10% 이하로 개인 신용카드를 보유하지 않았을 때 신청이 가능하다.

신한 햇살론카드는 연회비가 5천 원이며 다양한 생활 할인혜택을 담은 것이 특징이다.

동네 슈퍼, 잡화점 등 생필품 구매가 가능한 중소형 생활유통점(백화점, 주요 할인점 제외)에서 이용금액의 7%를 할인해준다.

또 커피, 제과점업종에서 10%를 할인받을 수 있으며 주말에는 복합쇼핑몰과 3대 마트(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에서도 1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월 할인한도는 전월 이용실적에 따라 차등 적용되며 전월 30만 원 이상을 이용하면 1만2천 원, 전월 60만 원 이상을 이용하면 2만 원이 적용된다.

신한 햇살론카드는 27일부터 서민금융진흥원을 통해 보증신청과 심사를 거쳐 보증약정을 체결하면 신한카드 홈페이지 또는 신한카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신청할 수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이 기사는 꼭!

  1. LG에너지솔루션 '따상' 실패에도 진기록 풍성, 주가 상승 기대감 유효
  2. 산업은행 회장 이동걸, 에디슨모터스 두고 "쌍용차 차입매수 의심"
  3. 코로나19 진단검사도 '내돈내검'? 오미크론 확산에 유료화될지 주목
  4. 현대엔지니어링 공모주 흥행 빨간불, 건설사 상장에 시장 싸늘한 이유
  5. 쿠팡 현금 이르면 3년 안에 바닥, 강한승 흑자구조 만들 묘책 있나
  6. LG전자 전장사업 흑자전환 갈 길 멀어, 반도체 공급부족에 경쟁 치열
  7. 대우건설 올해 화두 수익성, 백정완 취임 첫해 영업이익 최대기록 도전
  8. 정의선, 올해 현대차그룹 비주력 계열사 주식 매각으로 얼마나 버나
  9. '공모주 지존' LG엔솔 기업공개, '범접불가' 기록과 과제 함께 남겨
  10. 삼성전자 메모리반도체 투자 줄인다, 올해 파운드리 '올인' 가능성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