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파워人100
2021.09.22 (수)

본문

광고

탑기사

정의선
생년월일1970년 10월 18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서울
직 업오너기업인
직장명현대자동차그룹 회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동영상 채널 Who

◆ 생애

정의선은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다.

현대차그룹을 완성차기업이 아닌 자율주행과 도심항공모빌리티 등 미래 모빌리티기업으로 바꾸기 위해 적극적으로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전기차시대로 전환을 앞두고 현대차그룹의 고질적 문제로 지적돼 온 품질 이슈에서 소비자들의 신뢰를 회복하는 일에도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1970년 10월18일 서울에서 정몽구 현대차그룹 명예회장의 장남으로 태어났다.

서울 휘문고등학교와 고려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한 뒤 현대정공(현 현대모비스)에 과장으로 입사했으나 곧바로 미국으로 유학을 떠나 샌프란시스코대학교 대학원에서 경영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일본 이토추상사 뉴욕지사에서 일하다가 현대자동차에 구매실장으로 다시 입사했다. 국내영업본부 부본부장과 현대기아차 기획총괄본부 부본부장, 기아차 대표이사, 현대차 부회장을 지냈다.

일찌감치 현대차그룹의 경영권 승계자로 결정됐다.

아버지와 마찬가지로 실무부터 착실하게 경영수업을 받아 재벌 3세 가운데 상대적으로 우호적인 사회적 시선을 받고 있다.

기아차 대표로 재직하며 ‘디자인경영’을 주도했고 현대차에도 해외에서 여러 임원을 영입해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고 있다.

현대차그룹의 세대교체를 통해 새 리더십을 구축하고 있으며 미래차시대에 대비하기 위해 기업문화를 혁신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 경영활동의 공과

△미래 기술 확보 위해 인수합병과 합작법인 설립에 적극 나서
정의선이 미래 기술 확보를 위해 현대자동차그룹에 인수합병의 빗장을 열고 있다.

정의선은 미래기술을 확보하기 위해 인수합병과 투자, 협력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미래 모빌리티기업로 가려면 빠르게 기술을 확보해 시장을 선점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현대차그룹은 2021년 6월21일 소프트뱅크그룹으로부터 보스턴다이내믹스의 지분 80% 인수작업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2020년 12월 소프트뱅크그룹과 본계약을 맺은 지 6개월 만이다......
인물 기사정보
정의선 국회 모빌리티포럼 참석, “인류 편안함 위해 로봇기술에 투자” 이한재 기자 2021-09-13
[현장] 현대차 수소생태계 중심에 서다, 모두가 정의선 만나기를 원해 이한재 기자 2021-09-08
수소기업협의체 9월8일 공식 출범, 정의선 최태원 직접 참석 예정 이한재 기자 2021-08-31
[세대교체] 현대차 MZ세대에 귀 기울여, 정의선 IT기업처럼 더 빠르게 이한재 기자 2021-08-31
정의선 현대차 포함 상반기 보수 33억 받아, 정몽구 퇴직금 300억 이한재 기자 2021-08-17
현대차 회장 정의선 장남, GV80 음주운전하다 사고 내 약식기소돼 장은파 기자 2021-08-12
현대차 양궁 금메달에 거액 포상, 정의선 "공정한 선발로 최고자리" 이한재 기자 2021-08-10
현대차그룹 곳곳 파견법 위반 논란, 정의선 직접고용 결단 쉽지 않아 이한재 기자 2021-08-06
현대차 기아 미국 판매 주춤해도 여유, 정의선 수익성 높여놓기 성공 이한재 기자 2021-08-05
[채널Who] 현대차 게임체인저 되고싶다, 정의선 더 보여줄 것 많나 남희헌 기자 2021-08-03
정의선 양궁 금메달 3관왕 안산에게 직접 전화해 격려, “믿고 있다” 김다정 기자 2021-07-30
도쿄올림픽 양궁과 함께하는 정의선, 현대차 전기차 일본진출 살피나 이한재 기자 2021-07-27
정몽구 ‘자동차 명예의전당’ 헌액, 정의선 “평생 자동차 사랑한 분” 이한재 기자 2021-07-23
현대차그룹 유럽 3위 바라본다, 정의선 전기차 우위 앞세워 발판 놓아 장은파 기자 2021-07-19
정의선 올해 들어 세 번째 미국 출장, 현대차 미래 모빌리티 투자 점검 이한재 기자 2021-07-16
현대차 전기차 해외공장 서두르나, 정의선 세계적 성장에 결단 주목 이한재 기자 2021-07-15
현대차 전고체배터리 개발 과감히, 정의선 자체개발과 외부협업 병행 이한재 기자 2021-07-05

인기 기사

1  일진머티리얼즈 유럽 북미로, 양점식 대만기업 제치고 동박 세계 1위로
2  마켓컬리 상장 전 오픈마켓으로 더 키운다, 김슬아 적자 감당할 수 있나
3  카카오 플랫폼 규제 칼날 앞에, 김범수 플랫폼 전략 어떻게 뜯어 고치나
4  롯데제과 건강 더해야 살 수 있다, 민명기 설탕 없는 과자 연구 전력투구
5  LG유플러스 구독서비스로 집토끼 지키기 초점, 황현식 VIP 만족에 집중
6  나무가 앤씨앤, 디지털트윈 국토 추진에 3차원 이미지센서의 수혜 커져
7  JB자산운용 리츠를 새 성장동력으로, 최원철 부동산 높은 안목 앞세워
8  현대그린푸드 케어푸드 성장 가능성 확인, 박홍진 연령대별 제품 다양화
9  대형주 추석 뒤에는 다시 힘 쓸까, 네이버 카카오 반등할지 시선 몰려
10  미국 전문가들, 연준 테이퍼링 계획 11월 발표하고 12월 시행 전망

인기 동영상

[곽보현CEO톡톡] 카카오 계열사 118개, 김범수 생태계와 문어발 사이 아슬
[장인석 착한부동산] 성남 상대원은 제2의 송파, 구도심 중심으로 매매 활발
[이슈톡톡] 쌍용차는 전기차로 오뚝이 될까, 중국 홍광미니EV가 길 보여주다
[이슈톡톡] 카카오, 블록체인과 가상화폐로 거대한 성장스토리 다시 쓸까
[CEO&주가] 신한금융지주 주가 박스권 깨나, 조용병 카카오뱅크에 맞서다

2021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