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서정진
생년월일1957년 10월 23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충북
직 업오너기업인
직장명셀트리온 회장
취미/종교없음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동영상 채널 Who

◆ 생애

서정진은 셀트리온 회장이다.

셀트리온 지주회사인 셀트리온홀딩스의 최대주주다.

셀트리온을 의약품 개발과 생산, 유통, 판매 모두를 직접 할 수 있는 글로벌 종합바이오제약회사로 만드는 데 힘을 쏟고 있다.

이를 위해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램시마SC’ 판매부터 직접판매체제를 본격적으로 가동한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1957년 10월23일 충청북도 청주시에서 태어났다. 건국대학교 산업공학과를 졸업한 뒤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경영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삼성전기에 입사해 직장생활을 시작했다. 한국생산성본부로 자리를 옮겨 대우자동차를 컨설팅하다 김우중 전 회장의 눈에 들어 대우자동차 기획재무 고문으로 일했다.

외한위기 때 직장을 잃었다. 바이오산업이 유망하다는 판단에 따라 대우차 출신 동료 10여 명과 함께 ‘넥솔’을 창업했다. 넥솔은 셀트리온의 전신이다.

20년 남짓한 시간에 셀트리온을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의 복제약) 분야에서 세계적 경쟁력을 갖춘 기업으로 키웠다.

바이오시밀러의 해외판매를 목적으로 세워진 셀트리온헬스케어를 통해 글로벌시장 선점도 꾀하고 있다. 국내 최초의 항체 바이오시밀러 ‘램시마’는 세계 70여 나라에서 판매되고 있으며 미국에 진출하는 성과도 거뒀다.

핵심을 읽어내는 능력이 뛰어나며 활동적이라는 평을 듣고 있다. 일이 안 풀리면 현장으로 나가 몸으로 부딪치며 실마리를 찾는다.

가장 즐거운 취미생활로 해외출장을 꼽을 정도로 ‘일 자체’를 즐긴다.........................
인물 기사정보
셀트리온 사외이사에 시민운동가도, 서정진 다양성과 투명성 원하다 조승리 기자 2020-02-21
셀트리온 매출 신기록 이어가나, 서정진 램시마SC 유럽 안착에 달려 조승리 기자 2020-02-20
[오늘Who] 서정진, 신종 코로나에도 우한은 셀트리온에게 매력적 나병현 기자 2020-02-12
[오늘Who] 셀트리온 신종 코로나 치료제 개발, 서정진 시간과 싸움 나병현 기자 2020-02-11
서정진 "셀트리온 신종 코로나 치료제 개발 추진, 우한공장 계획대로" 나병현 기자 2020-02-07
서정진 '램시마SC' 직판 본격화, 셀트리온 영업이익률 50%에 재도전 나병현 기자 2020-01-30
[오늘Who] 서정진, 셀트리온 3사 합병 위해 넘어야 할 관문은 뭘까 나병현 기자 2020-01-27
[오늘Who] 서정진 중국 직접진출 선회, 셀트리온 고위험 고수익 선택 나병현 기자 2020-01-22
[오늘Who] 서정진, 셀트리온 은퇴해도 새사업 '원격진료'는 쥔다 조승리 기자 2020-01-17
서정진, 셀트리온 수익성 위해 미국 직판체제에 트룩시마도 넣을까 조승리 기자 2020-01-16
서정진 "셀트리온 3총사, 주주가 원한다면 내년에 통합 추진하겠다" 나병현 기자 2020-01-16
서정진 "셀트리온은 중국 직접 진출, 당뇨 바이오시밀러도 개발" 나병현 기자 2020-01-16
[오늘Who] 서정진 미국 항암제시장 공략, 셀트리온 정체 뛰어넘나 나병현 기자 2020-01-10
[오늘Who] 서정진, 셀트리온 미국 직판체계에 얹힐 의약품 확대 성과 조승리 기자 2019-12-16
정의선 이명희 서정진 손경식 정용진 조원태, 김우중 빈소 찾아 조문 이상호 기자 2019-12-10
서정진 '램시마SC'로 직판체제 도전준비 끝내, 셀트리온 수익성 좌우 나병현 기자 2019-11-27

에디터 추천기사

주주연합의 한진칼 이사후보 김신배, 일본항공 들어 혁신을 자신하다
윤종원 IBK기업은행 인사, 최성재 김영주 윤완식 임찬희 부행장 승진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 김기남 겸직일까 사외이사인 박재완일까
한화솔루션 사내이사에 김동관 김창범, 폴리실리콘 철수도 결정
민주당 선거대책위 출범, 이해찬과 이낙연 함께 총선 지휘 맡아
이재용 삼성전자 극자외선 반도체 생산라인 둘러봐, "인류사회 공헌"
KCGI 강성부 “조원태는 한진그룹 경영실패 책임지고 물러나야”
윤석헌, 국회에서 "파생결합펀드 중징계는 은행 인사개입 아니다"
호텔롯데 상장 짊어진 이봉철, 코로나19로 기업가치 높이기 험난
은성수, 국회에서 "우리금융지주 잔여지분 이른 매각이 바람직"

인기 기사

1  GS건설, 코로나19 접촉의심자 나와 일부 직원 재택근무 조치
2  정호영 너무 답답하다, 코로나19로 LG디스플레이 중국공장 가동 지연
3  삼성중공업 올해 들어 아직 수주실적 없어, 그래도 남준우는 느긋하다
4  [Who Is ?] 최경환 대안신당 대표
5  [Who Is ?] 황각규 롯데지주 대표이사 부회장
6  [CEO&주가] 현대상선 흑자전환 길 찾다, 배재훈 주가 상승도 자신
7  SK하이닉스 코로나19 의심직원 3명 1차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
8  외국언론 “삼성 갤럭시S20 배터리 뜨거워지면 화면 선명도 떨어져”
9  바이오주 강세, 코오롱생명과학 펩트론 '급등' 헬릭스미스 '급락'
10  서울교통공사, 지하철 보안관 근무태만으로 관리소홀 비판에 직면

인기 동영상

[CEO&주가] 전기차배터리는 LG화학 미래, 신학철 주가 기준 높이나
[장인석의 착한부동산] 용산 부동산 특강1- 왜 용산을 주목해야 하는가
[곽보현CEO톡톡] 박현주 해외투자 갈증, 미래에셋 투자 어떻게 변했나
[CEO&주가] 현대상선 흑자전환 길 찾다, 배재훈 주가 상승도 자신하다
[곽보현CEO톡톡] 박현주, 미래에셋 지주사 전환 압박 어떻게 대응할까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