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신동빈
생년월일1955년 2월 14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국외
직 업오너기업인
직장명롯데그룹 회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신동빈은 롯데그룹 회장이다.

롯데지주를 출범한 뒤 유통과 화학을 중심으로 그룹 사업 포트폴리오를 재편하는 것과 동시에 지배구조 개편작업도 진행하며 ‘뉴롯데’를 향해 속도를 내고 있다.

호텔롯데 상장을 통해 한국롯데의 지주체제 안착을 이끌고 일본과 연관성, 계열사들의 갑횡포 논란, 총수일가의 경영비리 등에 타격을 받은 롯데그룹의 이미지를 개선해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다.

1955년 2월14일 일본 도쿄에서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차남으로 태어났다. 아오야마가쿠인대학을 졸업한 뒤 미국 콜롬비아대학교 대학원에서 수학했다.

일본 노무라증권에서 직장생활을 시작한 뒤 일본 롯데상사 이사로 입사했다. 롯데케미칼의 전신인 호남석유화학 상무로 자리를 옮기면서 한국 롯데그룹에 발을 내디뎠다.

롯데그룹 기획조정실 부사장과 부회장을 거쳐 회장으로 취임했다.

예절을 중시하며 인간미 넘치는 성격의 소유자다. 임직원들 사이에서 신망도 두텁다.

◆ 경영활동의 공과

△‘뉴롯데’ 향한 인적쇄신 및 조직개편
2019년 12월 신동빈은 정기 임원인사에서 임원 180여 명을 물갈이하는 대규모 인적교체를 실시했다. 전체 임원의 3분의1가량을 바꿨다.............
인물 기사정보
[오늘Who] 신동빈, 롯데 '국적논란'을 글로벌기업으로 뛰어넘는다 최석철 기자 2020-03-19
신동빈 일본 롯데홀딩스 회장 오른다, 한일 롯데 경영권 모두 장악 장은파 기자 2020-03-19
신동빈 "롯데 유통은 온라인사업에 주력, 화학은 일본기업 인수 추진" 최석철 기자 2020-03-05
롯데 '가신 경영'과 결별, 신동빈 롯데지주 컨트롤타워 역할 더 강화 최석철 기자 2020-02-26
[오늘Who] '과다겸직' 신동빈, 구조조정 롯데쇼핑 등기이사 유지하나 장은파 기자 2020-02-17
강희태, 신동빈의 '게임 체인저' 요구에 롯데쇼핑을 뿌리째 바꾼다 장은파 기자 2020-02-14
이영구, 신동빈 의지 실어 롯데칠성음료 디지털로 중무장 전력투구 박혜린 기자 2020-02-05
롯데, ‘푸드테크’ 힘싣는 신동빈 의지로 대체육류시장 선두에 박혜린 기자 2020-01-23
신격호 롯데타워 돈 뒤 영면의 길로, 신동빈 "땀과 열정을 평생 기억" 최석철 기자 2020-01-22
신동빈, 신격호 유산을 롯데 사회재단에 넘겨 분쟁 불씨 원천차단하나 최석철 기자 2020-01-21
[오늘Who] 신격호 상속유산 1조, 신동빈 '롯데 원톱'은 문제없다 장은파 기자 2020-01-20
신동주 신동빈 이제 화해하나, 한국과 일본 롯데 계열분리 가능성 주목 최석철 기자 2020-01-20
신동빈, 롯데 사장단에게 "목표 반드시 달성한다는 강한 의지 지녀야" 장은파 기자 2020-01-16
롯데그룹, 신동빈 주재로 새해 첫 사장단회의 열고 '디지털 전환' 논의 장은파 기자 2020-01-15
롯데지주 지배력 더 필요한 신동빈, 롯데 계열사 '고배당' 계속 간다 장은파 기자 2020-01-09
[오늘Who] 신동빈이 책임경영 맡긴 하석주, 신년사 A4 9장 무게 안아 이한재 기자 2020-01-07
롯데지주체제 다진 신동빈, 계열사 등기이사 '과다겸직' 논란 해소 나서 최석철 기자 2020-01-07
[신년기획] 롯데 지능형 기업으로, 신동빈 디지털로 뿌리째 바꾼다 최석철 기자 2020-01-06

에디터 추천기사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맡아 노조 상대로 자동운전 도입 설득할까
한국투자금융지주, 리츠사업 '투트랙' 전략으로 수익다각화 속도붙여
출범 3돌 케이뱅크 아직 카카오뱅크 추격할 수 있다, 문제는 자본확충
호텔롯데 해외확장 계속 밀고가, 김현식 코로나19에 속도조절만
오비맥주, ‘테라’ 추격에 코로나19 겹쳐 맥주 1위 지키기 만만찮아
한미약품, 코로나19로 중국사업 직격탄 맞아 1분기 성장세 둔화
양주 민주당 정성호 교통공약 4선 도전, 통합당 안기영 정권심판 맞서
홍천횡성영월평창 민주당 원경환 통합당 유상범, 검경 공수처 대결
메드팩토, 해외학회에서 항암제 병용투여 결과 공개해 신약가치 높여
“초대형 원유운반선 운임 급등해도 선박 발주로 이어지기 쉽지 않아”

인기 기사

1  레몬 톱텍 모나리자 웰크론 주가 대폭 올라, 마스크 관련주 강세
2  정부, 재난지원금 지급기준을 3월 건강보험료로 삼기로 결정
3  셀트리온헬스케어, 코로나19로 미국에서 재고확보 수요 늘어 긍정적
4  정당 지지율 민주당 41%, 통합당 23%로 격차 더 벌어져
5  AMD가 CPU 기세 무서워, 위탁생산 대만 TSMC는 삼성전자에 여유
6  랩지노믹스 주가 장중 급등, 코로나19 진단키트를 미국에 공급
7  [Who Is ?]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8  채권단, 두산중공업 자구안 잣대로 '아시아나항공 수준'을 제시하다
9  서울 동작을 접전, 민주당 이수진 46.4% 통합당 나경원 41.6%
10  바이오주 혼조, 파미셀과 한올바이오파마 '급등' 안트로젠 '하락'

인기 동영상

[CEO&주가] 삼성SDI 주가 상승궤도 타나, 전영현 배터리 성장틀 잡아
[곽보현CEO톡톡] 방준혁, 글로벌 넷마블 위한 '코웨이 승부' 성공할까
[총선] 황교안 홍준표 유승민 안철수, 총선 뒤 보수 대선주자 승자는?
[장인석 착한부동산] 돈 버는 부동산 투자, 못생긴 땅을 사 값을 올린다
[곽보현CEO톡톡] KB금융지주 지배구조 씨 뿌린 윤종규, 또 연임할까

2019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