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파워人100
2021.07.27 (화)

본문

광고

탑기사

홍남기
생년월일1960년 7월 29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강원
직 업정무직공무원
직장명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홍남기는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다.

한국의 경제정책 전반을 책임지는 경제부총리로서 코로나19에 따른 경제충격에 대응해 한국형 뉴딜 등을 통한 경제회생에 전력투구하고 있다.

1960년 7월29일 강원도 춘천에서 태어났다. 춘천고등학교와 한양대학교 경제학과를 나와 한양대학교 경영대학원에서 금융증권전공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영국 맨체스터 샐포드대학교 대학원에서 개발경제학 석사학위도 받았다.

행정고시 29회로 공직에 입문해 기획예산처 성과주의예산팀장, 예산기준과장, 장관 비서관을 거쳤다. 노무현정부 때 경제수석비서관실 행정관, 정책실 정책보좌관으로 청와대에서 근무했다.

기획재정부에서 복권위원회 사무처장, 대변인, 정책조정국장을 지낸 뒤 박근혜정부 때 청와대 기획비서관으로 일했다. 미래창조과학부 제1차관도 지냈다.

경제기획원, 재정경제원, 예산청, 기획예산처를 거치며 예산업무를 주로 맡아 온 예산 전문가다.

풍부한 공직 경험과 업무조정능력을 바탕으로 문재인정부 출범 뒤 국무조정실장에 임명됐으며 김동연 전 부총리 후임으로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에 임명됐다.

◆ 활동의 공과

△2021년에도 부동산시장 안정화 노력 이어져
홍남기는 경제 전반을 책임지는 경제사령탑으로서 부동산시장 안정화를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2021년 2월4일에는 국토교통부와 함께 전국적으로 83만여 호에 이르는 대규모의 공급대책이 나오기도 했다.

홍남기는 83만 호에 이르는 대규모 공급대책을 놓고 “이번 공급대책 물량은 ‘공급쇼크’ 수준”이라며 “주택시장의 확고한 안정세로 이어질 것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인물 기사정보
홍남기가 보는 부동산과 국민이 체감하는 부동산의 넓은 간격과 불신 김지효 기자 2021-07-23
홍남기 "정부 추경 틀 유지하되 소상공인 지원 확대 검토하겠다" 김서아 기자 2021-07-19
홍남기, IMF 총재 만나 "저소득국 지원 SDR 재배분에 한국도 참여" 류근영 기자 2021-07-11
홍남기 이주열 3년 만의 만남, 임기 말 재정과 통화 공조보다 역할분담 김디모데 기자 2021-07-02
홍남기 이주열 조찬회동, 재정정책기조 유지와 통화완화 조정에 공감 김디모데 기자 2021-07-02
홍남기 "코로나19 통제 가능해 경제성장 추진, 해외여행 허용 검토" 김용원 기자 2021-06-29
홍남기, 전국민 재난지원금 두고 “소득·자산 최상위 계층 지원 부적절” 류수재 기자 2021-06-25
홍남기 “주52시간 도입 초기에 단속과 처벌보다 조기안착에 초점” 류수재 기자 2021-06-24
홍남기 “추경 규모 30조 넘을 것, 전국민 재난지원금은 검토 안 해” 류근영 기자 2021-06-23
홍남기 "소상공인 전기와 가스요금 7∼9월분 유예, 외식업 지원 보강" 류수재 기자 2021-06-18
홍남기 2차 추경 검토 공식화, “적자국채 발행없이 추가 세수 활용” 류수재 기자 2021-06-04
홍남기 “주택시장 또 불안해질 것이라는 일방향적 흐름에 매우 우려” 김다정 기자 2021-06-03
홍남기 "글로벌 백신허브 도약의 기반 구축방안을 조만간 발표" 임도영 기자 2021-05-26
홍남기 “부동산값 급등 뒤 조정사례 감안해 집 살 때 진중해야” 류근영 기자 2021-05-24
홍남기 “부동산정책 큰 골격과 기조는 견지, 6월까지 결론내야” 류근영 기자 2021-05-20
홍남기 “내수진작 일자리회복 민생안정대책을 6월 초까지 마련” 류근영 기자 2021-05-10
홍남기 “올해 분양 50만 호로 역대 최다, 입주는 작년 수준 46만 호” 조윤호 기자 2021-05-06
홍남기 “강원도 영월 아프리카돼지열병 선제적 초동 방역에 최선” 조윤호 기자 2021-05-05
홍남기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3주 연장, 5인 이상 모임 금지도 유지” 조승리 기자 2021-04-30
홍남기 “코로나19 백신 자주권 내년 초 확보, 백신개발에 687억 지원” 류근영 기자 2021-04-28

인기 기사

1  삼성제약 췌장암 치료제 품목허가 재신청한다, 김상재 실적반등 절실
2  두산퓨얼셀 에스퓨얼셀, 수소산업 육성정책의 전문기업에 뽑혀 수혜
3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메모리업황 불안한 시선을 무얼로 넘어설까
4  신라젠 맡는 엠투엔 대표 김상원, 정상화 함께 주식거래 재개도 서둘러
5  기아 실적은 현대차보다 더 좋아, 최준영 노조와 임금협상 부담 커져
6  카카오뱅크 공모주 청약 12조 넘게 몰려, 한국투자증권 경쟁률 최고
7  카카오뱅크 크래프톤 연이은 공모주 청약, 8월 중순까지 15개 몰려
8  라온시큐어 드림시큐리티, 블록체인산업 지원정책에 사업기회 넓어져
9  쌍용C&E 친환경사업 인수합병 확대, 홍사승 종합환경기업 앞으로
10  윤석열 야권 대선후보 독주체제 흔들, 최재형과 김동연에게 협공당해

인기 동영상

[장인석 착한부동산] 서울 한복판 창신동 숭인동, 전면개발 기대에 시선 몰려
[곽보현CEO톡톡] 이베이코리아 더 키울 수 있다, 정용진 자신감 원천은 뭘까
[정치톡톡] 국민의힘 대선 가는 길 4가지 고비, 윤석열 안철수 홍준표 모일까
[이슈톡톡] LG는 애플카에 전장 공급할까, 구광모 전장 도약의 결정적 한 방
[이슈톡톡] 대한전선 기술과 호반그룹 자금이 만나면, 해저케이블 해외진격

2021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