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항공·물류

HMM 3분기 실적 개선세 이어가, 영업이익 2조6천억 14.5% 증가

김지효 기자 kjihyo@businesspost.co.kr 2022-11-09 15:36:00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비즈니스포스트] HMM이 해운운임 하락과 유가 상승 등의 영업환경 악화에도 올해 3분기에 실적 개선세를 이어갔다.   

HMM은 올해 3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5조1062억 원, 영업이익 2조6010억 원을 거뒀다고 9일 공시했다. 
 
HMM 3분기 실적 개선세 이어가, 영업이익 2조6천억 14.5% 증가
▲ HMM은 올해 3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5조1062억 원, 영업이익 2조6010억 원을 거뒀다고 9일 공시했다.

2021년 3분기와 비교해 매출은 27.1%, 영업이익은 14.5% 증가했다. 

순이익은 2조6053억 원으로 1년 전 같은 기간과 비교해 13.3% 늘었다. 

HMM은 2020년 4분기 이후 2022년 1분기까지 6개 분기 연속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최대실적을 새로 썼지만 올해 2분기에 이어 3분기에도 최고실적을 새로 쓰지는 못했다. 

글로벌 해운운임 지표로 쓰이는 상하이컨테이너운임지수(SCFI)는 올해 1월 5천 포인트를 기록한 이후 최근 20주 연속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11월4일 기준 1579.21포인트까지 내렸다. 

다만 올해 누적 실적은 역대 최고 수준이다. 

HMM의 올해 3분기까지 누적 매출은 15조589억 원, 영업이익은 8조6867억 원으로 지난해 누적 3분기 실적과 비교해 매출은 61%, 영업이익은 85.6% 늘었다. 

올해 3분기까지 누적 순이익은 8조6701억 원으로 지난해 3분기까지 누적 순이익보다 225% 급증했다.  

HMM은 유가 상승 등 매출원가 상승에도 상반기에 이어진 컨테이너 시황 강세와 수익성 개선 노력, 주요 화주를 대상으로 한 영업 강화 등을 통해 올해 3분기까지 누적 영업이익률 57.7%를 달성했다. 

HMM은 4분기에 글로벌 컨테이너 물동량이 둔화될 것이라고 바라봤다. 

주요 국가에서 엔데믹(방역체계 풍토병화) 이후 물품 구매보다 서비스 구매로 소비가 옮겨가고 금리 인상에 따라 구매력이 감소해 대형 소매업체들이 재고가 늘고 있기 때문이다. 

HMM 관계자는 “단기 화물 수요를 발굴하고 냉동·특수·내륙 화물 등 채산성이 높은 화물을 증대하는 등 영업력을 강화하고 화물비 절감 등을 추진해 수익성 증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지효 기자

인기기사

[현장] 미국 대사도 놀란 쿠팡 대구 물류센터, '사람은 거들 뿐' 현실로 남희헌 기자
[데스크리포트 2월] 대치동 은마아파트, 몰아준 표에도 돌아선 정부·지자체 김디모데 정책&건설부장
테슬라 한국공장 설립 가능성 남았다, 인도네시아 투자 계획에 변수 많아 김용원 기자
[채널Who] 포스코케미칼 롯데케미칼, 전고체 배터리 음극재 개발 '착착' 류근영 기자
대우조선해양건설 회생절차 개시, 회생계획안 4월28일까지 법원에 제출 박혜린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