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금융·증권
SK텔레콤 주식 매수의견 유지, "아마존과 협력으로 커머스 가치 키워"
나병현 기자  naforce@businesspost.co.kr  |  2021-08-26 08:28:3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SK텔레콤 주식 매수의견이 유지됐다.

SK텔레콤의 자회사 11번가가 아마존과 손을 잡고 구독형 멤버십을 출시함으로써 커머스사업이 무선통신, 유선통신을 잇는 제3의 먹거리가 될 것으로 전망됐다.
 
▲ 박정호 SK하이닉스 대표이사 부회장 겸 SK텔레콤 대표이사 사장.

김현용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26일 SK텔레콤 목표주가를 43만 원,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25일 SK텔레콤 주가는 29만4천 원에 장을 마쳤다.

김 연구원은 “11번가가 아마존스토어를 론칭하고 커머스, 콘텐츠, 클라우드, 라이프를 아우르는 구독형 멤버십을 출시함으로써 SK텔레콤의 구독경제 매출을 가파르게 증가할 것이다”며 “11번가의 기업가치 상승은 SK스퀘어(SK텔레콤의 인적분할 신설회사) 순자산가치(NAV) 급증으로 이어질 것이다”고 내다봤다.

SK텔레콤은 25일 자회사 11번가를 통해 미국 아마존 상품을 8월 말부터 판매하기로 했다.

8월31일 론칭되는 아마존스토어는 11번가 사이트에서 아마존 상품을 직접 구매하는 형태로 운영된다. 11번가는 아마존스토어를 통해 배송비 무료혜택과 편의성(한글화, 원화결제, 전용고객센터)을 무기로 경쟁이 격화되는 온라인쇼핑시장에서 승부수를 던진 것으로 분석된다.

11번가는 월 9900원, 4900원의 두 가지 구독형 멤버십을 출시했다. 가장 큰 차별화 포인트는 아마존 해외직구 무료배송, 온오프 결합 할인, 생활전반에 걸친 폭넓은 서비스 영역(매월 변경가능) 등으로 요약된다.

월 4900원짜리 ‘우주패스 미니’는 아마존, 11번가 혜택과 온라인 동영상서비스(OTT) ‘웨이브’를 결합했다. 월 9900원의 ‘우주패스 올’은 아마존, 11번가, 구글원(클라우드서비스)을 이용할 수 있고 파리바게뜨, 이마트, 스타벅스, 배달의민족 서비스 가운데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스타벅스 혜택을 선택하면 매월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4+1 쿠폰을 2회 사용할 수 있다.

11번가는 구독서비스 사업목표로 2025년 가입자 3600만 명, 총거래액(GMV) 8조 원(2020년 3천억 원)을 설정했다.

SK텔레콤은 11월1일 인적분할을 통해 SK스퀘어를 신설하는데 11번가의 아마존스토어 론칭효과는 SK스퀘어의 기업가치 상승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SK텔레콤은 SK스퀘어의 플랫폼사업 가치를 현재 7조 원에서 2025년 25조 원까지 끌어올리겠다는 계획을 세웠는데 이 가운데 11번가가 차지하는 비중이 40% 정도가 될 것으로 전망됐다. 웨이브와 티맵 등은 30~35%의 비중을 차지할 것으로 예상됐다.

김 연구원은 “11번가가 배송비 무료혜택과 편의성으로 승부수를 띄웠다”며 “11번가의 T우주 구독형 멤버십은 생활 전반에 걸친 혜택과 온오프라인 결합으로 차별화했으며 이에 따른 효과로 11번가의 총거래액 성장률이 회복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채널Who] LG화학 주가 배터리에 눌려, 신학철 첨단소재로 날개 달까
·  HDC현대산업개발 광주사고 후폭풍 국감으로, 피해자 보상안 마련 다급
·  야놀자도 '플랫폼 국감' 도마 위에, 이수진 상생안 확대로 칼날 무디게
·  제너시스비비큐 CEO 무덤 끝낼까, 정승인 대표 선임 전에 국감으로
·  휠라코리아 온라인 직접판매에 힘실어, 윤근창 실적감소 제동걸기
·  경북 전국체전 규모 축소로 민생 살리기 차질, 이철우 대책 마련 부심
·  나이벡 올해 첫 흑자전환 성공할까, 정종평 세포투과 플랫폼기술 믿어
·  삼표산업 사망사고로 안전관리 다시 수면 위로, 정도원 대책 심판대에
·  코오롱인더스트리 수소차소재 증설 추진, 장희구 성장동력 방향 잡아
·  삼성디스플레이 스마트폰 올레드 중국 도전받아, 최주선 노트북과 TV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