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구본준
생년월일1951년 12월 24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부산
직 업오너기업인
직장명전 LG 부회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 생애

구본준은 전직 LG 부회장이다.

조카인 구광모 LG 대표이사 회장이 경영권 승계를 마무리함에 따라 경영일선에서 물러나 퇴임했다.

앞으로 계열분리를 할지 새 사업을 꾸려 독자적 경영체제를 구축할지 선택이 주목된다. 당분간 LG 지분을 들고 구 회장의 경영권 안정에 힘을 보탤 것이라는 전망도 많다.

1951년 12월24일 경상남도 진주에서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의 3남으로 태어났다.

서울대학교 계산통계학과를 졸업한 뒤 미국 시카고대학교 대학원에서 경영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미국 AT&T를 거쳐 금성(LG전자의 전신)반도체 부장, LG화학 전무, LG반도체 전무, LG반도체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LG필립스LCD(현 LG디스플레이) 대표이사 사장을 맡다가 부회장으로 승진했고 LG상사 대표이사 부회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LG전자가 위기에 처하자 구원투수로 복귀해 4년8개월 동안 LG전자 대표이사 부회장을 맡았다.

지주사 LG의 신성장사업추진단장으로 자리를 옮겨 그룹의 성장동력을 발굴하는 임무를 맡았다. 주력사업의 경쟁력과 수익성을 높이는 등 사업 전반을 살피는 역할도 함께 해 구본무 전 LG그룹 회장의 경영총괄체제를 유지하면서 역할을 넓혔다.

구본무 전 LG 회장을 대신해 신사업 강화, 업적보고회 주재 등 그룹 경영을 두루 챙기며 대외적으로도 그룹을 대표하는 행보도 걸어 왔다.

제조업의 기초인 기술력과 제품에 관심이 많고 시장 선도를 향한 열정이 높다. 하고 싶은 일이나 말에 거침이 없는 '직선적' 스타일이다.

◆ 경영활동의 공과

△전장사업 성장성 가시화
구본준이 신성장사업추진단장을 맡아 가장 큰 애착을 보이면서 키워 온 전장사업의 성장성이 조금씩 가시화하고 있다.......
인물 기사정보

에디터 추천기사

토지주택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 공공재개발에 서울 강북 참여 저울질
박종복, SC제일은행 글로벌 노하우로 사모펀드 무풍지대로 이끌어
긴 장마와 집중호우로 인명피해 50명, 2011년 이후 가장 많아
5호 태풍 장미 북상해 한반도 접근, 10일 경남 영향권 들고 전국 비
삼성전자 2분기 인도 휴대폰 점유율 1위 되찾아, 피처폰에서 우세 뚜렷
HDC현대산업개발, 아시아나항공 인수 놓고 대면협상 요구 수용
한국개발연구원 "전문가 조사결과 올해 경제성장률 -0.9% 전망"
삼성전자, 서울 타임스퀘어와 코엑스에서 갤럭시노트20 체험장 운영
국내 코로나19 하루 확진 36명 증가, 수도권 교회 지역감염 지속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 1568명 급증, 중국은 23명으로 진정국면

인기 기사

1  대림산업 '아크로' 부산에 등장할까, 배원복 해운대 재건축 수주 온힘
2  현대차 그랜저 경쟁자가 없다, 젊은층도 잡아 올해 판매 신기록 쓸 기세
3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 1568명 급증, 중국은 23명으로 진정국면
4  삼성인상 수상이력 경계현, 삼성전기에 '기술 제일주의' 뿌리내린다
5  현대차 싼타페와 기아차 쏘렌토, 중형SUV 판매 1위 경쟁 갈수록 치열
6  부산 도시정비사업에 건설사 못지 않게 투자자도 관심 뜨거운 까닭
7  르노삼성차 QM6 내수판매 효자노릇 톡톡, LPG모델로 틈새공략 성공
8  롯데건설 도시정비 수주 신기록 도전, 부산 대연8구역 수주 강한 의지
9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5만 명대 지속, 인도는 6만 명 웃돌아
10  장금상선 코로나19에도 기초체력 단단해, 정태순 공격경영의 힘 발휘

인기 동영상

[CEO&주가] JB금융지주 주가 V자 반등, 김기홍 해외 인수합병 재가동
[Job is-15회] 커리어케어 진단, 코로나19로 금융권 채용 어떻게 격변하나
[장인석 착한부동산] 부동산 투자 성공 첫 걸음, 주변 조언 귀담아 듣지 않기
[이슈톡톡] 헬릭스미스와 셀트리온의 차이, 바이오주 투자에 성공하려면
[장인석 착한부동산] 부동산 공부 도움 안 돼, 보물 찾아줄 인물을 구해야

2020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