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광고

탑기사

이재현
생년월일1960년 3월 19일 (양력 )
성 별남자
지 역서울
직 업오너기업인
직장명CJ그룹 회장
취미/종교

Who Is?

학력정보

경력정보

상훈·저서

기타정보

동영상 채널 Who

◆ 생애

이재현은 CJ그룹 회장이다.

공격적 경영으로 매출 2조 원 안팎의 식품기업에 불과했던 제일제당을 엔터테인먼트, 홈쇼핑, 물류를 아우르는 종합생활문화그룹으로 키웠다.

글로벌시장에서 과감한 인수합병을 통해 덩치를 키웠지만 이 때문에 악화한 그룹의 재무구조와 수익성을 개선하기 위해 기업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1960년 3월19일 서울에서 이맹희 전 CJ 명예회장의 장남으로 태어났다.

고려대학교 법학과를 졸업하고 씨티은행을 거쳐 제일제당에 평사원으로 입사했다. 경리부 과장, 상무이사, 부사장, 부회장을 지냈다.

조세포탈 등의 혐의로 기소돼 1심, 2심에 파기환송심까지 3년 넘게 법정공방을 벌였고 2년6개월의 실형을 받았다. 광복절에 기업 오너 회장으로는 유일하게 8.15 특별사면에 포함돼 석방된 뒤 경영일선에 복귀했다.

복귀 뒤 CJ그룹의 인수합병, 계열사 지배구조 개편, 임원인사 실시, 임직원 복지 확대 등을 추진했다.

CJ그룹의 새로운 목표로 ‘그레이트 CJ’와 ‘월드 베스트 CJ’를 제시했다.

‘그레이트 CJ’는 2020년까지 매출 100조 원을 실현하겠다는 것이고 ‘월드 베스트CJ’는 2030년까지 3개 이상 사업에서 세계 1등이 되고 궁극적으로 모든 사업에서 세계 최고가 되겠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그룹 지배구조를 단순화했고 자회사들의 덩치를 키워 인수합병에 적극적으로 나설 수 있게 만들었다. 세대교체 인사도 실시해 젊은 전문경영인들을 전면에 내세웠다.

공격적 인수합병을 통해 기업의 규모를 키워나가고 있지만 검소하고 소탈하다는 평을 듣고 있다.

◆ 경영활동의 공과

△수익성 중심 경영전략으로 내실 다지기에 들어가
그룹의 경영 패러다임을 ‘양적 성장’에서 ‘질적 성장’으로 전환하고 수익성 강화에 집중하고 있다..............................

에디터 추천기사

신한금융투자의 에이치엘비 주식 공매도 논란에 청와대 청원도 올라와
웹툰 여성혐오 폭력성 선전성 논란 지속, 네이버와 다음은 책임 없나
이낙연 리더십 달라지나, 김홍걸 이상직에 민주당 속전속결 기조
보험사 보험료 카드납부 활성화 추진에 속앓이, 보험료 인상 가능성도
은성수 "이재용 삼성물산 합병 관련 판결 나면 필요한 조치 준비"
법원, 삼성전자와 LG디스플레이에서 일한 노동자의 폐암 산재 인정
금융위, 기업은행 산업은행 통해 중소기업과 서민 대상 추석 금융지원
삼양식품 3세 전병우, 오너 경영공백 메워줄 능력 보여주기 무거워
사기 의혹 니콜라 트레버 밀턴 이사회 의장 사임, "밖에서 싸우겠다”
금융소비자원 "LG화학 물적분할 관련해 소액주주 고려한 조치 필요"

인기 기사

1  [Who Is ?] 기우성 셀트리온 대표이사 부회장
2  박동욱, 현대건설 '디에이치' 들고 흑석9구역과 11구역 다 수주 노려
3  카카오와 택시업계 또 맞붙을 조짐, 조성욱 공정위는 누구 손 들어줄까
4  SK하이닉스 LNG발전소 세우고 신재생에너지 늘리고, 이석희 난제
5  김기남, 삼성전자 시스템반도체 1위 달성 위해 재생에너지 사용 중요
6  [채널Who] SK바이오팜 성공, 최태원 10년 뒤 SK 먹거리로 무얼 보나
7  HDC현대산업개발 흑석11구역 수주 도전, 권순호 도시정비 반등 절실
8  한전 해외 석탄화력발전사업 청신호, 친환경기술로 논란 줄이기 중요
9  세계보건기구, 아프리카 쑥음료를 코로나19 치료제로 임상3상 승인
10  조용병, 인수한 네오플럭스를 신한금융의 뉴딜 벤처투자 첨병으로

인기 동영상

[CEO&주가] TY홀딩스 태영건설 주가 앞날, 윤석민 SBS 방정식 풀어야
[장인석 착한부동산] 위치 좋은 서울 후암동 특별계획구역, 투자 꼼꼼히 따져야
[이슈톡톡] 너무나 다른 이낙연과 이재명, 물과 기름 될까 용광로 될까
[장인석 착한부동산] 상투 없는 부동산 찾으면 있다, 침체기가 낚아챌 기회다
[곽보현CEO톡톡] 삼성바이오로직스 산파 김태한, 성장 위한 고난 끝없다

2020 파워人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