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화학·에너지

폐분리막이 파우치로 재탄생, LG에너지솔루션 자원 선순환 프로젝트 진행

나병현 기자  2024-06-16 13:17:1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비즈니스포스트] LG에너지솔루션이 자원 선순환 체계 구축을 위해 업사이클링(Upcycling) 캠페인을 진행한다. 

LG에너지솔루션은 배터리 제조 과정에서 발생하는 폐분리막을 소형 크로스백과 파우치 등으로 ‘업사이클’한 제품을 제작해, LG그룹 구성원들에게 판매하는 자원 선순환 프로젝트 '리얼(RE:ALL) 캠페인 : 더 나은 모습으로 돌아오다'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폐분리막이 파우치로 재탄생, LG에너지솔루션 자원 선순환 프로젝트 진행
▲ LG에너지솔루션이 자원 선순환 프로젝트 리얼RE:ALL 캠페인을 실시한다. < LG에너지솔루션 >

RE:ALL 캠페인은 지속 가능한 미래를 향한 LG에너지솔루션의 진심(Real)을 담았다는 의미다.

환경, 사회, 지배구조(ESG) 경영 활동의 중점 과제로 삼고 있는 자원 선순환 체계 구축을 위해 기획됐다.

LG에너지솔루션은 캠페인 테마 '더 나은 모습으로 돌아오다’에 맞춰 폐분리막을 활용해 소형 크로스백, 북커버 파우치, 태블릿 파우치 등 다양한 일상 아이템으로 개발했다.

엠제코(MZ+ECO·기후위기 극복을 위한 친환경적 삶을 중요한 가치관 가운데 하나로 삼는 MZ세대)의 관심과 최신 트렌드를 반영해 선정했다.

배터리 분리막은 배터리의 양극과 음극이 닿지 않도록 안전하게 분리하는 핵심 소재이다. 지금까지 배터리 제조 공정에서 발생하는 폐분리막 대부분은 타 일반폐기물과 함께 단순 폐기돼왔다.

LG에너지솔루션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얻은 수익금을 환경 보호와 생태계 복원 활동에 활용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LG에너지솔루션 관계자는 “배터리 생산 과정에서 발생한 폐기물을 가치있는 제품으로 재탄생시키는 이번 업사이클링 캠페인을 통해 LG에너지솔루션의 자원선순환 노력을 알리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친환경 가치와 고객가치 실현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나병현 기자

인기기사

한수원 체코 원전 수주에 웨스팅하우스 "동의 없이 불가능", CEZ "상황 주시" 김용원 기자
테슬라 4680 배터리 자체 생산 포기할 가능성, LG엔솔 수혜 전망 떠올라 김용원 기자
삼성전자 갤럭시 버즈3 프로 예정대로 24일 출시, “품질 검사 강화해 재점검” 류근영 기자
한화그룹 5개 계열사 'RSU 제도' 팀장까지 확대, "주인의식 강화 효과" 나병현 기자
[미디어토마토] 국민 54.1% “윤석열 탄핵소추 청원 청문회 개최에 찬성” 조장우 기자
한수원 체코 원전사업에 현지 전문가 회의적, "비용 증가와 기술분쟁 리스크" 김용원 기자
황주호 한수원 원전 수주 끝까지 챙긴다, "웨스팅하우스와 소송 합의 볼 것" 김홍준 기자
윤석열 탄핵청문회 입장하던 전현희 부상 당해, 정청래 “형사고발 검토” 김대철 기자
LG전자 칠러 신제품 터보 히트펌프, ‘올해의 에너지위너상’ 대상 수상 나병현 기자
두산에너빌리티 미국서 SMR 수주 기대 커져, 박정원 두산그룹 사업개편 주주 불만 잠재.. 신재희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