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건설

KCC, 3년 동안 157억 규모 협력사 상생협력 프로그램 운영하기로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2022-11-24 11:57:39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비즈니스포스트] KCC가 157억 원 규모의 협력사 상생프로그램을 운영한다.

KCC는 24일 동반성장위원회, 협력사 대표 금강시스템하우징 등과 ‘양극화 해소 자율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KCC, 3년 동안 157억 규모 협력사 상생협력 프로그램 운영하기로
▲ KCC가 24일 동반성장위원회, 협력사 대표 금강시스템하우징 등과 ‘양극화 해소 자율협약’을 맺었다.

KCC는 이번 협약으로 중소 협력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대·중소기업 사이 상생협력 체계 구축을 위해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구체적으로 △납품단가 조정협의제도 및 원부자재 가격 변동에 따른 단가 반영을 통한 ‘제값 쳐주기’ △대금을 법정기일 이전, 가급적 이른 시일에 지급하는 ‘제때 주기’ △현금 또는 상생결제시스템을 활용해 지급하는 ‘상생결제로 주기’ 등 3가지 원칙을 준수하기로 했다. 

KCC는 또 앞으로 3년 동안 157억 원 규모 지원금을 마련해 중소 협력기업 및 임직원의 임금 및 복리후생, 임금지불능력 제고, 경영안정금융 등을 지원한다.

중소 협력기업은 연구개발, 생산성 향상 등 혁신노력 강화, 제품 및 서비스 품질 개선, 임직원 근로조건 개선 및 신규고용 확대 등에 노력하기로 했다.

동반성장위원회는 KCC와 중소 협력기업의 동반성장 활동 확대를 위해 기술 및 구매 상담의 장 마련을 적극 지원하고 동반성장 정책을 적극적으로 전파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KCC 관계자는 "협력사와 함께 성장하는 동반자로 대·중소기업 사이 양극화 해소에 기여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했다"며 "KCC는 앞으로도 다양한 협력사 지원 프로그램을 발굴해 협력사들이 어려운 경제 상황을 헤쳐 나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는 등 동반성장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혜린 기자

인기기사

소니 ‘플레이스테이션 VR2’ 수요 기대 이하, 메타버스 시장 성장성에 의문 김용원 기자
[한국갤럽] 윤석열 지지율 36.5%, 2024년 총선 ‘정권견제론’ 우세 김대철 기자
하이투자 "엘앤에프 목표주가 하향, 테슬라 가격 할인 정책에 수혜 기대" 나병현 기자
[알앤써치] 국민의힘 당대표 안철수 지지 급등, 윤석열 지지율 30%대로 김대철 기자
GM 미국 배터리공장에 LG엔솔 대안 찾기 다급, SK온 삼성SDI 기회 잡나 김용원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