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특징주

파미셀 주가 장중 급증, 미국 코로나19 진단키트에 원료 공급

고두형 기자 kodh@businesspost.co.kr 2020-03-16 11:23:57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파미셀 주가가 장중 급등하고 있다.

미국 써모피셔의 코로나19 진단키트가 미국 식품의약청(FDA)의 승인을 받으면서 원료를 공급하는 파미셀이 수혜를 볼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파미셀 주가 장중 급증, 미국 코로나19 진단키트에 원료 공급
▲ 김현수 파미셀 대표이사.

16일 오전 11시19분 기준 파미셀 주가는 직전 거래일보다 16.14%(1390원) 오른 1만 원에 거래되고 있다.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은 14일 백악관 기자회견에서 “써모피셔의 대용량 검사키트가 식품의약청(FDA) 승인을 받아 기쁘다”며 “15일 오후 5시 새로운 대용량 검사시스템에 관해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파미셀은 2011년 세계 최초의 줄기세포 치료제 ‘하티셀그램-에이엠아이’를 개발한 기업으로 ‘뉴클레오시드’ 등 원료의약품도 생산하고 있다.

뉴클레오시드는 핵산의 구성성분으로 유전자 진단시약(각종 진단키트)과 유전자 치료제 신약의 주원료로 쓰인다. 

파미셀은 진단키트에 쓰이는 원료의약품 ‘뉴클레오시드’를 써모피셔사이언티픽(ThermoFisher Scientific)에 공급하고 있다.

파미셀은 뉴클레오시드를 대량 생산할 수 있는 설비를 갖추고 있고 세계 뉴클레오시드시장의 80%를 차지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인기기사

글로벌 챗GPT 열풍, KT SK텔레콤 개발 한국형 챗봇 어디까지 왔나 나병현 기자
[채널Who] 포스코케미칼 롯데케미칼, 전고체 배터리 음극재 개발 '착착' 류근영 기자
[백브리핑] '국민차' 자리잡은 37세 그랜저, 해외에서는 왜 인기가 없을까 허원석 기자
주류업계도 '헬시플레저' 열풍, 하이트진로 롯데칠성음료 '다운' 대결 신재희 기자
하이투자 “챗GPT로 인공지능 대중화 성큼, 플리토 위세아이텍 주목” 조장우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