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금융·증권
거래소 코오롱플라스틱 주식 단기과열종목 지정, 3일간 단일가 매매
진선희 기자  sunnyday@businesspost.co.kr  |  2021-09-08 18:11:3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코오롱플라스틱 주식이 단기과열종목으로 지정됐다.

한국거래소는 코오롱플라스틱 주식을 9일부터 단기과열종목으로 지정한다고 8일 공시했다.
 
▲ 한국거래소 로고.

코오롱플라스틱 주식은 9일부터 13일까지 3거래일 동안 30분 단위로 거래가 체결되는 단일가 매매방식이 적용된다.

다만 13일 종가가 8일 종가보다 20% 이상 높으면 단기과열종목 지정기간이 3거래일 더 연장되고 단일가 매매방식 적용도 계속된다.

코오롱플라스틱은 엔지니어링 플라스틱을 제조, 가공 판매하는 기업이다.

8일 코오롱플라스틱 주가는 전날보다 23.15%(2350원) 급등한 1만250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코오롱플라스틱이 코오롱그룹의 수소산업 강화전략에 수혜를 입을 것으로 기대되면서 주가가 오른 것으로 풀이된다.

코오롱그룹은 8일 수소산업 소재부품분야 핵심 기술력을 바탕으로 '코리아 H2 비즈니스서밋'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코오롱그룹이 협의체를 구성해 수소경제 가치사슬 구축에 나선 것이다.

코리아 H2비즈니스서밋 행사에는 코오롱인더스트리와 코오롱글로벌, 코오롱글로텍, 코오롱플라스틱 등 계열사가 참여했다.

코오롱플라스틱은 수소차에서 수소연료탱크 역할을 하는 플라스틱 라이너를 개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제품은 수소자동차 가운데 가장 발전된 형태인 타입4에 탑재되며 현재까지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진선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자이에스앤디 '자이' 후광으로 실적 날아, 엄관석 소규모 주택사업 공략
·  형지엘리트 교복 의존 낮추기, 최병오 기업유니폼과 스포츠상품 두드려
·  우리금융 우리원카로 자동차금융 진격, 손태승 계열사 역량 한데 모아
·  미니스톱 패스트푸드 가맹사업 시동, 심관섭 매각 전 기업가치 올리기
·  현대백화점 공항면세점 입찰 소극적, 정지선 인천공항에 화력 집중하나
·  삼성전자 갤럭시S22 디자인 성능 모두 확 좋아지나, 노태문 절치부심
·  삼성전자 TV 경쟁력은 이제 콘텐츠, 타이젠 운영체제로 플랫폼 키워
·  OCI 태양광 투자 신중, 이우현 배터리소재 포함 신사업 투자체력 비축
·  메타버스 가는 엔씨소프트 디어유 하이브, 팬덤 플랫폼과 찰떡궁합
·  메디포스트 무릎골관절염 근본치료제 임상 착착, 양윤선 새 성장동력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