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실적발표

[실적발표] 서울식품공업, 가온전선, 라온피플, 노랑풍선

박세영 기자 psybp@businesspost.co.kr 2021-02-09 16:19:53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서울식품공업이 2020년 개별기준으로 매출 615억6600만 원, 영업이익 7억3000만 원, 순손실 19억6600만 원을 거둔 것으로 잠정집계됐다고 9일 공시했다.

2019년보다 매출은 0.9%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103.6% 증가했다. 순손실은 2.1% 감소했다.
 
[실적발표] 서울식품공업, 가온전선, 라온피플, 노랑풍선
▲ 서성훈 서울식품공업 대표.

가온전선은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8574억1500만 원, 영업이익 126억5100만 원, 순이익 95억600만 원을 낸 것으로 잠정집계됐다.

2019년보다 매출은 3.3%, 영업이익은 77.7%, 순이익은 74.1% 각각 늘었다.

라온피플은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150억4200만 원, 영업손실 44억9100만 원, 순손실 35억9700만 원을 올린 것으로 잠정집계됐다.

2019년과 비교해 매출은 51.1% 줄었다. 영업손익과 순손익은 각각 적자로 돌아섰다.

노랑풍선은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199억7000만 원, 영업손실 66억700만 원, 순손실 53억6500만 원을 보인 것으로 잠정집계됐다.

2019년보다 매출은 74.0% 줄었다. 영업손실은 221.0%, 순손실은 224.0% 각각 늘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세영 기자]

인기기사

쌍용건설 ‘30조’ 사우디 킹살만파크 눈독, 김석준 놀라운 인맥 '큰 힘' 박혜린 기자
다올투자 "테슬라 추가 생산기지 검토, 한국 높은 부품 생태계는 매력적" 허원석 기자
애플이 디즈니 인수할까, '해결사' 밥 아이거 CEO 복귀 배경에 관심 집중 김용원 기자
LG디스플레이 자구책 불가피, 재신임 정호영 TV용 LCD 철수 속도 낸다 조장우 기자
일동제약 개발 코로나19 치료제와 병용금기 성분 35종, 일본정부가 공개 임한솔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