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건설

서희건설, 2300억 수도권 재건축사업 처음으로 수주

김디모데 기자 Timothy@businesspost.co.kr 2015-11-09 14:36:35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서희건설이 수도권 재건축사업을 수주했다.

서희건설은 그동안 재개발사업을 한 적이 있지만 재건축사업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희건설은 9일 남양주 평내동 진주아파트 재건축정비사업 공식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서희건설, 2300억 수도권 재건축사업 처음으로 수주  
▲ 이봉관 서희건설 회장.
이 사업은 경기도 남양주시 경춘로1308번길 20-14 일대 진주아파트를 허물고 지하 3층~지상 29층, 전용면적 46~85㎡ 규모의 1891가구의 아파트로 재건축하는 사업이다.

이 재건축 아파트는 2016년 9월 착공해 2019년 12월 준공된다.

서희건설 관계자는 “그동안 지역주택조합사업에 집중했지만 재건축과 재개발 등 도심재생사업에 적극 참여할 것”이라며 “지역주택조합사업을 하며 쌓은 노하우로 남양주의 랜드마크 아파트를 건설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양주 평내동 진주아파트는 2012년 두산건설을 시공사로 선정했던 곳이다. 당시 계약금액은 2337억 원이었다.
 
두산건설이 사업을 포기한 후 한양을 거쳐 서희건설을 시공사로 재선정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인기기사

[현장] 미국 대사도 놀란 쿠팡 대구 물류센터, '사람은 거들 뿐' 현실로 남희헌 기자
[데스크리포트 2월] 대치동 은마아파트, 몰아준 표에도 돌아선 정부·지자체 김디모데 정책&건설부장
테슬라 한국공장 설립 가능성 남았다, 인도네시아 투자 계획에 변수 많아 김용원 기자
[채널Who] 포스코케미칼 롯데케미칼, 전고체 배터리 음극재 개발 '착착' 류근영 기자
대우조선해양건설 회생절차 개시, 회생계획안 4월28일까지 법원에 제출 박혜린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