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소비자·유통

리니지M 콘텐츠 업데이트 무궁무진, 엔씨소프트 실적 고공행진

이승용 기자 romancer@businesspost.co.kr 2017-09-20 14:31:34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엔씨소프트가 꾸준한 콘텐츠 업데이트로 모바일게임 리니지M의 장기흥행을 이어갈 것으로 분석됐다.

권윤구 동부증권 연구원은 20일 “엔씨소프트는 리니지M에 지속적인 이벤트 및 업데이트를 통해 꾸준한 매출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며 “원작 PC온라인게임 ‘리니지’가 방대한 콘텐츠를 축적하고 있어 리니지M에 구현될 콘텐츠 역시 무궁무진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평가했다.
 
리니지M 콘텐츠 업데이트 무궁무진, 엔씨소프트 실적 고공행진
▲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

엔씨소프트는 6월21일 리니지M을 출시한 이후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하고 있다.

7월 말과 8월 말 두 차례에 걸쳐 ‘판도라의 유물상자’ 행사를 실시했으며 8월9일에는 혈맹 레이드를 도입했다.

8월23일에는 ‘버림받은 자들의 땅’ 이벤트를 열었고 9월6일에는 ‘몽환의 섬’을 업데이트했다. 9월13일에는 ‘오만의 탑’을 추가했다.

엔씨소프트가 지속 콘텐츠를 업데이트하면서 리니지M의 하루 매출도 높은 수준에서 꾸준히 유지되고 있다.

시장조사기관인 모바일인덱스의 국내 구글플레이 총매출을 토대로 추정한 결과 리니지M은 7월과 8월에 하루 평균매출이 72억 원과 64억 원에 이른다.

권 연구원은 “엔씨소프트는 리니지M에 오만의 탑을 업데이트하며 1층부터 3층까지 먼저 공개했는데 PC온라인게임 리니지에서는 11층으로 구성돼 있어 리니지M도 11층까지 확장할 것”이라며  “오만의 탑을 차지하기 위한 혈맹간 연합과 전투가 벌어지는 등 리니지M의 고공행진은 장기간 이어질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내다봤다.

리니지M이 초장기흥행에 성공할 것으로 예상됐다.

권 연구원은 “리니지는 PC에서 20년에 가까운 기간 서비스되면서 방대한 양의 콘텐츠를 축적해왔다”며 “오만의 탑이 리니지M 콘텐츠의 극히 일부에 불과하다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한다”고 파악했다.

그는 “개인간 아이템 거래와 공성전이 4분기에 업데이트될 가능성이 높기에 리니지M은 기존 다른 게임들처럼 급격한 매출 하락을 예상하는 것이 오히려 힘든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엔씨소프트는 3분기에 매출 7592억 원, 영업이익 3606억 원을 낼 것으로 예상됐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매출은 249%, 영업이익은 453%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승용 기자]

인기기사

티웨이항공 잦은 운항지연 구조적 문제점 노출, 서유럽 노선 취항 커지는 우려 신재희 기자
현대로템 우즈베키스탄에 K-고속철 사상 첫 수출 결정, 2700억 규모 허원석 기자
대신증권 “상장 예정 시프트업 목표주가 8만 원, 내년 기업가치 더 커질 수도” 김지영 기자
[한국갤럽] 윤석열 지지율 26%, 대선주자 지지 이재명 22% 한동훈 15% 김대철 기자
영화 ‘인사이드 아웃 2’ 1위 등극, OTT ‘선재 업고 튀어’ 최장 1위 기록 경신 김예원 기자
오로라1·캐스퍼EV·아이오닉9, 부산모빌리티쇼서 판도 바꿀 신차 대거 첫선 허원석 기자
삼성물산 평택 삼성전자 반도체공장 마감공사 수주, 1조8656억 규모 장상유 기자
KB증권 “국내 2차전지 소재업체 당분간 실적 부진 불가피, 리튬 가격 하락” 김인애 기자
'지지율 저조' 윤석열 vs '어대한' 한동훈, 채 상병 특검법안 통과로 이어질까 김대철 기자
미국 상원의원, 상무부에 SK하이닉스 투자 관련 반도체법 보조금 지급 촉구  이근호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