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금융·증권
NH투자증권, 전라북도 무주군 농촌공동체에 전기레인지 기부
은주성 기자  noxket@businesspost.co.kr  |  2021-09-10 16:23:3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NH투자증권이 전라북도 무주군에 전기레인지를 기부했다.

NH투자증권은 9일 전라북도 무주군청 군수실에서 전기레인지 93대를 기부하는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 9일 전라북도 무주군청에서 열린 전기레인지 기부 전달식에서 오영석 NH농협은행 무주군지부장(왼쪽부터), 황인홍 무주군수, 이용철 NH투자증권 전주WM센터장, 곽동렬 무주농협 조합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NH투자증권>

NH투자증권과 NH농협재단은 2019년부터 전국 농촌 마을공동체(마을회관, 경로당)에 전기인덕션을 지원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면·리 단위 농촌 지역이 대부분 LPG 가스레인지를 사용하는데 연료비가 많이 들고 안전사고 위험도가 높기 때문에 이를 전기레인지로 교체해주는 것이다.

NH투자증권은 해마다 3억 원 규모로 마을공동체 전기레인지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2019년 413대, 2020년 425대 등 모두 838대의 전기레인지를 8개 군에 지원했다.

올해 상반기에는 충북 보은군과 경북 의성군에 230대를 지원했다. 올해 안에 경남 산청군에 전기레인지 102대를 지원한다는 계획도 세워뒀다.

NH투자증권 사회공헌단 관계자는 "농협재단이 공동으로 시행하는 전기레인지 지원이 농촌지역 마을공동체 어르신들의 건강과 탄소저감이라는 환경 개선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해당 지원사업을 실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SK스퀘어 아마존과 동맹 어디까지 가나, 박정호 투자유치가 출발점
·  [현장] 아덱스2021, 한국항공우주산업 한화 LIG넥스원 우주에 힘주다
·  NH투자증권 올해 영업이익 1조 유력, 정영채 옵티머스 탓에 연임 불안
·  부영주택 익산 임대아파트 분양전환가 궁지에, 정치권 인하 요구에 부담
·  GS건설 모듈러주택 선점 장담 못해, 허윤홍 사업 본격화 공격적 채비
·  하나금융지주 인수합병 추진할 체력 갖춰, 비은행 강화 적극 나서나
·  쌍용차 새 주인 찾기 순탄하게 마칠까, 인수후보 자금증빙 의구심 여전
·  아세아시멘트 배당확대 압박받아, 이훈범 한라시멘트 인수효과는 토대
·  신한금융지주 해외투자 유치 재가동, 조용병 선제적 자금조달에 힘실어
·  코스모신소재 전기차 성장 올라탄다, 홍동환 전기차와 배터리소재 집중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