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지니뮤직 밀리의서재 지분 38.6% 인수, 조훈 "서비스영역 확대"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  2021-09-10 10:32:3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KT 계열사 지니뮤직이 전자책기업 밀리의서재 최대주주에 올랐다.

지니뮤직은 밀리의서재 지분 38.6%를 464억 원에 인수해 최대주주 지위를 확보한다고 10일 밝혔다.
 
▲ 지니뮤직 로고.

조훈 지니뮤직 대표이사는 “음악스트리밍시장의 성장 한계를 극복하고 글로벌기업들과 경쟁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해 밀리의서재를 인수하게 됐다”며 “지니뮤직은 앞으로 인공지능기술을 활용해 창의적 오디오콘텐츠를 제공하는 등 서비스영역을 넓혀 기업가치를 높여가겠다”고 말했다.

지니뮤직은 국내 구독형 전자책 1위 기업인 밀리의서재 인수를 통해 음원서비스를 넘어 오디오콘텐츠 플랫폼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목표를 내놓았다.

밀리의서재는 2017년 10월 월정액 전자책 구독서비스를 처음 선보였고 2021년 5월 기준 누적 구독자 수가 350만 명에 이른다.

밀리의서재가 보유한 전자책은 약 10만 권, 오디오북 콘텐츠는 3천여 권이다. 밀리의서재는 매월 오디오북 1천여 권을 제작하는 작업도 추진하고 있다.

밀리의서재는 2020년 기준 매출 192억 원을 냈다. 2019년과 비교해 75% 증가하며 큰 폭의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다. 밀리의서재는 2022년 상장도 계획하고 있다.

지니뮤직은 올해 안에 밀리의서재가 보유한 오디오북 콘텐츠를 음악 플랫폼 지니를 통해 순차적으로 서비스한다.

지니뮤직은 앞으로 오디오북에 더해 오디오 예능, 오디오 드라마 등 여러 오디오 콘텐츠를 제작, 추가해가겠다는 계획도 세워뒀다.

밀리의서재 지적재산(IP)를 활용해 KT그룹과 시너지도 꾀한다.

우선 KT 유·무선 고객에게 다양한 방식으로 밀리의서재 서비스를 제공한다. KT스튜디오지니에서는 밀리의서재 콘텐츠를 영상으로 제작해 올레tv, 시즌, 스카이TV 등을 통해 서비스한다.

지니뮤직 주주사인 LG유플러스, CJENM과 협력도 추진하기로 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HDC현대산업개발 리츠 확장 힘줘, 권순호 종합금융부동산기업으로
·  우리금융지주 외국인투자자 유치 적기, 손태승 해외 기업설명회 힘싣나 
·  GS에너지 전기차배터리 관련 사업 키워, 허용수 계열사 역량 총결집
·  삼성 반도체 배터리 백신 현안 많다, 이재용 직접 미국 가 매듭 가능성
·  피플바이오 알츠하이머 진단기 유럽진출 추진, 강성민 국내 데이터 쌓아
·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비축, 기우성 유럽 승인나면 판매 극대화
·  현대건설 주택분양 1위 유력, 윤영준 내친김에 도시정비 1위 수성도
·  [채널Who] 누리호 핵심 한국항공우주산업, 미래에 어떤 기업이 되나
·  SK스퀘어 아마존과 동맹 어디까지 가나, 박정호 투자유치가 출발점
·  롯데마트 로컬푸드로 경쟁력 키워, 강성현 오프라인 강점 찾기 분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