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공시

올릭스 자회사 20억 규모 유상증자, "신약개발과 회사운영에 활용"

최영찬 기자 cyc0111@businesspost.co.kr 2021-06-24 12:40:1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올릭스 자회사 엠큐렉스가 제3자 배정 방식의 유상증자를 진행한다.

엠큐렉스는 23일 이사회에서 신주 10만 주를 발행해 제3자 배정 방식으로 유상증자를 실시하기로 결정했다고 24일 공시했다.
 
올릭스 로고.
▲ 올릭스 로고.

엠큐렉스는 올릭스가 RNAi(RNA 간섭) 플랫폼기술을 기반으로 mRNA 백신 및 치료제를 개발하기 위해 올해 1월에 설립한 자회사다. 

신주 10만 주 가운데 기존 최대주주인 올릭스가 2만5천 주, 진단기업 피씨엘이 2만5천 주, 삼양홀딩스가 5만 주를 각각 인수하기로 했다.

엠큐렉스는 신주 1주의 발행가액을 2만 원으로 산정했으며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확보하는 20억 원은 신약 연구개발 및 회사 운영자금으로 활용하기로 했다.

엠큐렉스는 이에 앞서 17일에는 아주IB투자, 키움인베스트먼트, 위드윈인베스트먼트, 스닉픽인베스트먼트를 상대로 상환전환우선주(RCPS)를 발행해 45억 원을 투자받았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영찬 기자]

인기기사

넥슨 블루아카이브 선정성 논란, 게임위 고무줄 기준에 이용자 불만 고조 임민규 기자
삼천당제약, 유럽에 '아일리아'의 바이오시밀러 690억 규모 공급 합의 임한솔 기자
현대로템 실적 3년 만에 환골탈태, '구원투수' 이용배 재신임에 무게 장은파 기자
[채널Who] 갑부들의 선택 소형모듈원전 격전, 두산에너빌리티 가치 뛴다 류근영 기자
KB증권 “LG전자 LG이노텍 LG엔솔, 애플 자동차 전략파트너로 부각” 조장우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