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공시

현대건설 컨소시엄, 이마트와 가양점 매매계약 6820억 규모 맺어

김지효 기자 kjihyo@businesspost.co.kr 2021-06-01 17:59:06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이마트 가양점의 토지와 건물을 인수하는 계약을 맺었다.

현대건설은 1일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이마트가 보유한 서울시 강서구 가양동 449-19번지 일대의 토지와 이마트 가양점 건물의 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현대건설 컨소시엄, 이마트와 가양점 매매계약 6820억 규모 맺어
▲ 현대건설 로고.

매매대금은 모두 6820억 원이다. 

현대건설이 들고 있는 현대건설 컨소시엄 지분은 모두 29.9%다. 

현대건설은 “현대건설 컨소시엄은 이번 사업과 관련한 PFV(프로젝트 금융회사)가 설립되는 즉시 이번 부동산 매매계약의 인수인 지위를 PFV에 양도한다”며 “PFV가 매매대금을 납부한 뒤 매매목적물의 소유권을 취득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PFV는 기업이 부동산 개발사업에서 사업의 투명성을 확보하고 사업자금을 원활하게 조달하기 위해 금융기관과 함께 출자해 만드는 명목회사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지효 기자]

인기기사

넥슨 블루아카이브 선정성 논란, 게임위 고무줄 기준에 이용자 불만 고조 임민규 기자
삼천당제약, 유럽에 '아일리아'의 바이오시밀러 690억 규모 공급 합의 임한솔 기자
현대로템 실적 3년 만에 환골탈태, '구원투수' 이용배 재신임에 무게 장은파 기자
[채널Who] 갑부들의 선택 소형모듈원전 격전, 두산에너빌리티 가치 뛴다 류근영 기자
KB증권 “LG전자 LG이노텍 LG엔솔, 애플 자동차 전략파트너로 부각” 조장우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