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증시시황·전망

KT&G 목표주가 올라, 전자담배 ‘릴’ 출시로 경쟁력 갖춰

박소정 기자 sjpark@businesspost.co.kr 2017-11-08 09:11:44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KT&G 목표주가가 올랐다. 궐련형전자담배기기 '릴(lil)'과 전용스틱 ‘핏(FIIT)’의 공식출시일이 결정된 점이 반영됐다.

김태현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8일 KT&G의 목표주가를 기존 12만5천 원에서 14만 원으로 상향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KT&G 목표주가 올라, 전자담배 ‘릴’ 출시로 경쟁력 갖춰
▲ 백복인 KT&G 대표이사.

김 연구원은 “릴 출시를 기점으로 KT&G가 국내 담배시장에서 경쟁력이 약화할 우려가 해소됐다”고 바라봤다.

KT&G는 11월13일부터 릴과 핏을 서울지역 일부 GS25에서 시범판매를 시작하고 11월20일 공식 출시한다.

핏은 아이코스에 사용되는 스틱인 히츠와 두께가 비슷해 아이코스 이용자도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성능이나 안정성의 우려가 있지만 아이코스 이용자들이 자발적으로 제품을 호환해 사용한다면 KT&G는 릴의 유통 및 판매, 관리 부담을 덜고 핏 판매에 주력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됐다.

김 연구원은 “KT&G가 강점을 지닌 유통망과 시장지배력을 바탕으로 궐련형 전자담배시장에서 경쟁사와 격차를 좁힐 것”이라고 내다봤다. [비즈니스포스트 박소정 기자]

인기기사

테슬라 'AI 스마트폰' 출시해 애플 아이폰에 맞서나, 전기차와 연동 전망 김용원 기자
미국 언론 "SK온-포드 배터리 합작공장 가동 늦춰지면 보조금 뱉어낼 수도" 이근호 기자
테슬라 공장에 자체개발 인간형 로봇 배치, “2025년부터 외부 판매도 추진” 이근호 기자
LG에너지솔루션, GM 합작사 포함해 미국 미시간주 1조 규모 보조금 받아 김호현 기자
티웨이항공 잦은 운항지연 구조적 문제점 노출, 서유럽 노선 취항 커지는 우려 신재희 기자
현대로템 우즈베키스탄에 K-고속철 사상 첫 수출 결정, 2700억 규모 허원석 기자
[한국갤럽] 윤석열 지지율 26%, 대선주자 지지 이재명 22% 한동훈 15% 김대철 기자
대신증권 “상장 예정 시프트업 목표주가 8만 원, 내년 기업가치 더 커질 수도” 김지영 기자
삼성도 GS도 '포기' 위례신사선, 재정사업 전환하면 건설사 관심 되살아날까 장상유 기자
대우건설 회장 정원주 투르크메니스탄 방문, 중앙아시아 진출 초석 기대 류수재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