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소비자·유통

신격호 내연녀 서미경, 롯데쇼핑 보유지분 매각해 67억 확보

서하나 기자 hana@businesspost.co.kr 2017-09-27 19:10:2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과 사실혼 관계에 있는 서미경씨가 보유한 롯데쇼핑 지분 모두를 매각했다. 

롯데쇼핑은 20일 서씨가 보유한 지분 3만531주(0.09%)를 모두 장내매도했다고 27일 밝혔다. 매각금액은 모두 67억 원이다.
 
신격호 내연녀 서미경, 롯데쇼핑 보유지분 매각해 67억 확보
▲ 서미경씨가 20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롯데그룹의 경영비리 관련 1차 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뉴시스>

서씨의 지분매각에 따라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을 비롯한 총수일가와 특수관계인의 지분률은 기존 57.5%에서 57.4%로 낮아졌다.

신동주 전 부회장의 지분매각이 마무리되면 총수일가와 특수관계인의 지분율은 52.5%로 더 낮아진다. 신 전 부회장은 15일 롯데쇼핑 분할과 합병에 반대해 지분 3%만 남겨놓고 나머지 지분에 대해 매수청구권을 행사했다.

롯데그룹은 롯데제과, 롯데쇼핑, 롯데칠성음료, 롯데푸드 4개 계열사를 투자회사와 사업회사로 인적분할한 뒤 4개 투자회사를 합병해 ‘롯데지주’를 만드는 작업을 추진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서하나 기자]

인기기사

티웨이항공 잦은 운항지연 구조적 문제점 노출, 서유럽 노선 취항 커지는 우려 신재희 기자
현대로템 우즈베키스탄에 K-고속철 사상 첫 수출 결정, 2700억 규모 허원석 기자
대신증권 “상장 예정 시프트업 목표주가 8만 원, 내년 기업가치 더 커질 수도” 김지영 기자
[한국갤럽] 윤석열 지지율 26%, 대선주자 지지 이재명 22% 한동훈 15% 김대철 기자
영화 ‘인사이드 아웃 2’ 1위 등극, OTT ‘선재 업고 튀어’ 최장 1위 기록 경신 김예원 기자
오로라1·캐스퍼EV·아이오닉9, 부산모빌리티쇼서 판도 바꿀 신차 대거 첫선 허원석 기자
삼성물산 평택 삼성전자 반도체공장 마감공사 수주, 1조8656억 규모 장상유 기자
KB증권 “국내 2차전지 소재업체 당분간 실적 부진 불가피, 리튬 가격 하락” 김인애 기자
'지지율 저조' 윤석열 vs '어대한' 한동훈, 채 상병 특검법안 통과로 이어질까 김대철 기자
미국 상원의원, 상무부에 SK하이닉스 투자 관련 반도체법 보조금 지급 촉구  이근호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