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소비자·유통

카카오와 삼성전자 손잡고 '빅스비' 기반 인공지능 협력

이승용 기자 romancer@businesspost.co.kr 2017-09-14 18:52:4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카카오와 삼성전자가 음성인식 등 인공지능(AI) 분야에서 손을 잡는다.

카카오는 카카오의 인공지능 플랫폼 ‘카카오아이’를 삼성전자의 지능형 인터페이스 ‘빅스비’와 연동하는 등 인공지능분야에서 협력한다고 14일 밝혔다.
 
카카오와 삼성전자 손잡고 '빅스비' 기반 인공지능 협력
▲ 임지훈 카카오 대표(왼쪽)과 이인종 삼성전자 부사장.

이번 협력을 통해 삼성전자는 빅스비 이용자들에게 카카오아이 기반의 다양한 콘텐츠와 생활편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빅스비의 음성인식을 통해 카카오톡을 포함해 멜론, 카카오택시, 카카오내비, 카카오맵, 다음포털 등 카카오의 모든 서비스가연동된다.

빅스비에서 음성명령을 통해 바로 카카오톡 메시지를 보내는 등의 서비스가 구현된다고 카카오는 설명했다.

임지훈 카카오 대표는 “삼성전자와 협력은 카카오 서비스가 가진 경쟁력과 함께 카카오아이의 확장성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카카오의 인공지능 기술은 카카오 서비스 안에 머물지 않고 수많은 파트너들을 통해 확장해 전 국민의 일상에 자리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인종 삼성전자 개발1실장(무선사업부 부사장)은 “빅스비와 카카오아이의 협력으로 국내 인공지능과 음성인식 시장을 확대하고 국내의 많은 고객들에게 편리하고 특화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승용 기자]

인기기사

쌍용차 실적 회복 기지개, 한국GM과 르노코리아 전망은 엇갈려 장은파 기자
네오위즈 적자전환은 '성장통'? 김승철 신작 'P의 거짓'으로 반전 자신 임민규 기자
[삼성의 라이벌] 구글 MS 메타 삼성전자 동맹, 애플의 '닫힌 생태계' 맞서 김용원 기자
‘슬램덩크 신드롬’ 30년 만에 재현, '3040' 지갑 열고 '1020' 오픈런 왜? 윤인선 기자
LG엔솔 배터리업계 힘센 '을' 되나, 합작 공장 요청에도 '장고' 여유까지 장상유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