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정치·사회
국내 코로나19 하루 확진 1420명으로 줄어, 주말 검사 줄어든 영향 
신재희 기자  JaeheeShin@businesspost.co.kr  |  2021-10-17 11:41:21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 17일 0시 기준 시도별 확진자 현황(해외유입 포함). <중앙방역대책본부>
국내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1420명으로 줄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0월17일 0시 기준 코로나19 국내 하루 신규 확진자가 1420명 발생해 누적 확진자는 34만2396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1618명)보다 198명 줄었다. 일반적으로 주말에는 검사자 수가 줄어들어 확진자 수가 감소하는 경향을 보인다.

일주일 전인 10월10일 발표된 1594명과 비교해 174명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신규 확진자 수는 9일 연속 2천 명 아래를 유지하고 있다.

10월17일 0시 기준 신규 확진자 1420명 가운데 국내 발생은 1403명, 해외유입은 17명이다.

수도권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서울 506명, 경기 491명, 인천 109명 등 모두 1106명(77.8%)이다.

비수도권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충남 44명, 충북 41명, 대구 40명, 부산 36명, 경남 30명, 경북 28명, 강원 24명, 전남 22명, 전북 15명, 광주 9명, 대전 8명, 제주 5명, 울산 4명  등이다. 모두 306명(21.5%)이다.

세종에서는 이날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다.

해외유입 사례 17명 가운데 공항이나 항만의 검역 과정에서 확인된 확진자 수는 8명이고 나머지 9명은 지역사회에서 확인됐다.

코로나19에 따른 사망자는 16명 늘어 누적 2660명이 됐다.

코로나19가 완치돼 격리해제 된 확진자는 2157명 증가해 31만344명, 격리치료를 받는 환자는 753명 줄어든 2만9392명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매일 오전 10시에 같은 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일별 환자 통계를 발표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신재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이준석 윤석열과 거리두기 통해 무얼 얻으려 하나, 정치적 위상 갈림길
·  제주항공 코로나19 재확산에 인고의 시간 계속, 화물 확대로 버티기 
·  국내증시 오미크론에 위기감 커져, 국민연금 12월 산타랠리 주역 될까
·  한앤컴퍼니 한온시스템 투자금 회수 눈앞, 업황 탓 주가 하락은 아쉬워
·  광주를 미래차 허브도시로, 이용섭 친환경차부품 클러스터 가동
·  현대차 새 노조 강성인가 실리인가, 하언태 노조와 전기차 생산 풀어야
·  카카오페이 시총에서 카카오뱅크 넘어설까, 보호물량 해제가 첫 고비
·  퀄컴 4나노 미세공정 반도체 경쟁 열어, 삼성전자 파운드리기술 시험대
·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완주할까, 강영권 산업은행 없는 플랜B 열쇠
·  LG에너지솔루션 기업가치 스스로 보수적 산정, 권영수 공모주 흥행부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