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정치·사회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 1만4천 명으로 감소, 중국 해외유입만 37명
노녕 기자  nyeong0116@businesspost.co.kr  |  2021-08-31 10:09:0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일본의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1만3638명으로 전날(1만9311명)보다 5673명 줄었다.

하지만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4일부터 28일 연속 1만 명 이상을 보이고 있다.
 
▲ 13일 도쿄 도심 아사쿠사의 나카미세 거리가 행인들로 붐비고 있다. <연합뉴스>

31일 NHK가 지방자치단체와 후생노동성의 발표를 집계한 자료를 보면 이날 0시(이하 현지시각) 기준 일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47만3653명, 누적 사망자는 1만6017명이다.

지역별 신규 확진자 수는 훗카이도 266명, 도쿄도 1915명, 아이치현 1509명, 오키나와현 207명, 가나가와현 1719명, 오사카현 1605명,  후쿠오카현 626명 등이다.

중국에서는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가 37명으로 집계됐다. 본토에서는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해외유입 확진자 37명을 지역별로 살펴보면 윈난성 22명, 상하이 4명, 광둥성 4명, 푸젠성 2명, 쓰촨성 2명, 베이징·톈진·산둥성 각각 1명 확인됐다.

중국 국가위생관리건강위원회는 31일 무증상 감염자 포함 누적 확진자는 9만4879명, 누적 사망자는 전날과 동일한 4636명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노녕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비트코인 4천만 원대도 위태위태, 정치권과 금융당국 온도차에 더 불안
·  SK텔레콤 클라우드게임 동맹 선구안, MS 블리자드 인수에 빛 본다
·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공동관리인 밀어붙여, 회생절차 또 지연되나
·  현대엔지니어링 '팀코리아' 업고 해외로, 김창학 재무체력도 탄탄
·  한수원 유럽 신재생에너지 시장 노려, 정재훈 스페인 태양광사업 본격화
·  교보생명 상장 앞두고 체질전환 숨가빠, 신창재-어피너티 갈등은 변수
·  가세연 서울의소리 열린공감 시사타파, 대선판 달구는 정치 유튜브
·  기아 새 니로 사전계약 흥행이 판매까지 가나, 출고 시점과 가격이 변수
·  포스코인터내셔널 식량사업 확대 고삐 죄, ESG경영 중요성 커져
·  산업은행 KDB생명 매각도 불안, 이동걸식 구조조정에 물음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