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건설

상반기 서울 비아파트 4가구 중 1가구는 2030세대가 사들여

이상호 기자 sangho@businesspost.co.kr 2021-08-10 11:34:47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상반기 서울 비아파트 4가구 중 1가구는 2030세대가 사들여
▲ 연령대별 서울 비아파트 매입 비중 추이. <다방>
서울에서 올해 상반기에 매매된 단독·다가구주택, 다세대·연립주택 등 비아파트 4가구 가운데 1가구는 20~30대가 사들인 것으로 조사됐다.

10일 부동산정보 플랫폼 ‘다방’이 한국부동산원의 비아파트 월별 매입자 연령대별 자료를 분석한 결과를 보면 올해 상반기 서울에서 매매된 비아파트 4만3444가구 가운데 30대 이하가 사들인 비중은 24.6%인 1만678가구다.

상반기 비아파트 매수건수 가운데 30대 이하 비중은 지난해 상반기 19.5%보다 5.1%포인트 늘었다.

연령대별로 보면 20대 이하가 7.5%, 30대가 17.0%, 40대가 17.8%, 50대가 19.2% 등이다.

20~30대의 비아파트 매수가 주로 이뤄진 지역을 보면 마포구 35.4%, 용산구 34.2%, 양천구 31.9% 등 비교적 도심 업무지역과 가까운 곳의 비중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성동구 29.6%, 강서구 29.0%, 서초구 28.5% 등 강남권 출퇴근이 수월한 지역도 평균치보다 매수 비중이 높았다.

상반기 전체 비아파트 매매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8% 늘었다.

반면 상반기 아파트 매매건수는 2만9399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4만8298건 보다 39.1%가 감소했다.

다방 관계자는 “서울 아파트 매매가, 전세금 급등으로 자금력이 부족한 주택 수요자들이 빌라 등 대체 주거상품을 매수한 것으로 보인다”며 “아파트보다 상품 경쟁력은 약해도 입지 경쟁력을 갖춘 도심 인근지역 비아파트에 관심이 많았다”고 설명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인기기사

삼성전자 파운드리에 기회 오나, 애플과 TSMC 반도체 동맹 균열 조짐 나병현 기자
[모닝컨설트] 윤석열 지지율 19%, 세계 22개국 지도자 중 가장 낮아 임도영 기자
[미디어토마토] 윤석열 지지율 32.8%, ‘바이든’ 58.7% ‘날리면’ 29.0% 김대철 기자
석면이 낳은 악몽 '중피종', HLB 세계 최초 세포치료제로 해법 찾는다 임한솔 기자
우리 지역 시도지사는 어디에 투자했나, 광역단체장 보유 주식 살펴보니 임도영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