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공시

구자홍, LS 보유주식 39만6천 주 매도해 지분 1%로 낮아져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2021-01-18 18:11:30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구자홍 LS니꼬동제련 회장이 LS 주식 39만6818주를 매도한다.

LS는 구자홍 회장이 장내매도 방식으로 LS 보통주 39만6818주를 처분한다고 18일 공시했다.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31901'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구자홍</a>, LS 보유주식 39만6천 주 매도해 지분 1%로 낮아져
구자홍 LS니꼬동제련 회장.

구 회장은 14일 LS 보통주 7만 주, 15일 8만3천 주, 18일 10만 주를 팔았고 19일과 20일 이틀에 걸쳐 14만3818주를 더 매도한다.

이번 주식 매도로 구 회장이 보유한 LS 주식은 기존 71만8200주에서 32만1382주로 줄어든다.

지분율은 기존 2.23%에서 1%로 1.23%포인트 낮아진다.

구 회장은 1946년 출생으로 구인회 LG그룹 창업주의 셋째 동생인 구태회 LS전선 명예회장의 장남이다. 

LS그룹이 LG그룹에서 분리한 뒤 LS전선과 LS일렉트릭 회장을 역임하고 LS그룹 회장으로 활동했다.

2012년 그룹 경영을 사촌동생인 구자열 회장에게 넘겨주고 LS니꼬동제련 회장으로 일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인기기사

넥슨 블루아카이브 선정성 논란, 게임위 고무줄 기준에 이용자 불만 고조 임민규 기자
삼천당제약, 유럽에 '아일리아'의 바이오시밀러 690억 규모 공급 합의 임한솔 기자
현대로템 실적 3년 만에 환골탈태, '구원투수' 이용배 재신임에 무게 장은파 기자
[채널Who] 갑부들의 선택 소형모듈원전 격전, 두산에너빌리티 가치 뛴다 류근영 기자
KB증권 “LG전자 LG이노텍 LG엔솔, 애플 자동차 전략파트너로 부각” 조장우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