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특징주

알서포트 링네트 이씨에스 주가 장중 급등, 재택근무시스템 부각

고두형 기자 kodh@businesspost.co.kr 2020-03-30 12:23:19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알서포트와 링네트, 이씨에스 주가가 장중 크게 오르고 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재택근무도 계속되면서 관련 회사에 투자자들의 관심이 몰리고 있다.
 
알서포트 링네트 이씨에스 주가 장중 급등, 재택근무시스템 부각
▲ 알서포트 로고.

알서포트 주가는 30일 오후 12시18분 기준 직전 거래일보다 29.90%(1075원) 뛴 4670원에 거래되고 있다.

알서포트는 화상회의서비스인 ‘리모트미팅’ 등 재택근무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는 회사다.

링네트 주가는 24.96%(830원) 상승한 4155원에, 이씨에스 주가는 19.37%(610원) 오른 3760원에 사고 팔리고 있다.

링네트는 클라우드 기반 화상회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으며 이씨에스도 화상회의 관련 네트워크 구축사업을 하고 있다.

정부는 22일부터 4월5일까지를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으로 정하고 시설 운영중단, 약속·모임·여행 연기, 재택근무를 동시에 유도하고 있다.

이 기간이 끝나면 일상·경제생활과 방역이 조화를 이루는 '생활방역'으로 넘어간다는 방침이었지만 국내 코로나19 확산세가 의미 있는 수준으로 꺾이지 않고 있어 생활방역 전환시기를 고심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고두형 기자]

인기기사

스튜디오미르 일반 공모청약 경쟁률 1593대1, 2월7일 코스닥 상장 정희경 기자
[채널Who] 2023년 휴미라 '기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준비됐다 윤휘종 기자
[모닝컨설트] 윤석열 지지율 23%, 세계 22개국 지도자 중 가장 낮아 김대철 기자
신한투자 “에스피지, 로봇산업 성장에 따른 감속기 수요 증가에 수혜” 조장우 기자
[부동산VIEW] 둔촌주공 완판 실패와 선 넘은 정부 미분양 대책이 걱정되는 이유 이태경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