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특징주

셀트리온 3총사 주가 엇갈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떨어져

조승리 기자 csr@businesspost.co.kr 2020-02-03 15:40:1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셀트리온 3총사 주가가 엇갈렸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주가는 떨어졌다.

3일 셀트리온 주가는 직전 거래일인 1월31일보다 0.91%(1500원) 상승한 16만650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셀트리온 3총사 주가 엇갈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떨어져
▲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 사장(왼쪽)과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외국인투자자는 78억 원, 기관투자자는 76억 원 정도를 각각 순매수했다. 반면 개인투자자는 150억 원가량을 순매도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주가는 2.1%(1200원) 하락한 5만6천 원에 장을 끝냈다.

외국인투자자는 166억 원어치를 순매도했다. 반면 기관투자자는 85억 원, 개인투자자는 74억 원 정도를 각각 순매수했다.

셀트리온제약 주가는 직전 거래일과 같은 4만1950원에 거래를 마쳤다.

기관투자자는 10억 원가량을 순매수했다. 반면 외국인투자자는 9억 원, 개인투자자는 5300만 원어치를 각각 순매도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주가는 1.03%(5천 원) 내린 47만9500원에 장을 마감했다.

개인투자자는 83억 원, 기관투자자는 65억 원 정도를 각각 순매도했다. 반면 외국인투자자는 148억 원가량을 순매수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승리 기자]

인기기사

[채널Who] 2차전지는 양극재가 알짜, 에코프로비엠 엘앤에프 앞날 밝다 류근영 기자
증권형토큰(STO)이 뭐길래, 주식 버금가는 미래 먹거리 기대감에 들썩 정희경 기자
스튜디오미르 일반 공모청약 경쟁률 1593대1, 2월7일 코스닥 상장 정희경 기자
[채널Who] 2023년 휴미라 '기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준비됐다 윤휘종 기자
[모닝컨설트] 윤석열 지지율 23%, 세계 22개국 지도자 중 가장 낮아 김대철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