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증시시황·전망

코스피 2410선 회복, 외국인 순매수로 돌아서

최석철 기자 esdolsoi@businesspost.co.kr 2017-09-18 16:36:07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코스피지수가 외국인투자자의 순매수세에 힘입어 2410선을 회복했다.

18일 코스피지수는 전거래일보다 32.14포인트(1.35%) 오른 2418.21로 거래를 마쳤다. 8월8일 이후 한달 여 만에 2410선을 넘었다.
 
코스피 2410선 회복, 외국인 순매수로 돌아서
▲ 코스피지수는 18일 전거래일보다 32.14포인트(1.35%) 오른 2418.21로 거래를 마쳤다.<뉴시스>

외국인투자자가 6거래일 만에 순매수세를 나타내며 지수 상승을 이끌었다.

코스피에서 외국인투자자는 2130억 원 규모의 주식을 순매수했다. 개인투자자는 1537억 원, 기관투자자는 819억 원 규모의 주식을 순매도했다.

미국증시의 3대 주요지수가 주말에 호조세로 장을 마감하면서 국내증시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친 것으로 분석됐다.

15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와 스탠더드앤푸어스(S&P) 500지수는 각각 0.29%, 0.18% 올라 사상 최고치를 새로 썼다. 나스닥지수는 0.30% 상승했는데 장중 최고치를 경신했다.

미국 8월 소매판매와 산업생산 등 주요 경제지표가 대체로 부진한 것으로 나타났지만 허리케인 ‘어마’ 등 일시적인 요인이 반영됐다는 분석에 강세를 보인 것으로 분석됐다.

북한 리스크도 글로벌증시에 큰 영향을 끼치지 못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북한의 미사일발사가 글로벌 금융시장에 끼치는 충격은 과거와 달리 미미했다”며 “북한의 도발은 이미 시장에서 예상했던 변수였던 만큼 예견된 불확실성은 글로벌증시에 충격변수가 될 수 없음을 다시 확인했다”고 파악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을 살펴보면 LG화학(-1.50%), 한국전력(-0.12%) 등을 제외한 대부분 종목의 주가가 올랐다.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주가는 나란히 사상 최고치를 새로 쓰며 지수 상승에 힘을 보탰다. 반도체업황의 호조가 예상되는 상황에서 반도체와 디스플레이업계가 52조 원을 투자해 국내 일자리창출 및 상생협력을 강화하겠다는 소식이 전해졌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삼성전자 주가는 전거래일보다 10만4천 원(4.13%) 오른 262만4천 원에 거래를 마쳤다. 사상 처음으로 260만 원을 넘었다.

SK하이닉스 주가는 전거래일보다 2500원(3.24%) 상승한 7만9700원에 장을 마감해 역시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 밖에 주가가 오른 종목의 상승폭을 살펴보면 현대차 0.37%, 삼성물산 7.06%, 네이버 2.76%, 신한지주 1.38%, 삼성생명 0.85%, KB금융 1.85% 등이다.

코스닥지수는 전거래일보다 4.57포인트(0.68%) 오른 675.87로 거래를 마쳤다.

코스닥에서 외국인투자자는 811억 원, 개인투자자는 259억 원 규모의 주식을 순매수했다. 기관투자자는 792억 원 규모의 주식을 순매도했다.

코스닥 시가총액은 종가기준 231조7311억 원으로 14일부터 3거래일 연속 사상 최고치를 새로 썼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석철 기자]

인기기사

BMW 스웨덴 배터리회사 3조 규모 주문 전격 철회, 삼성SDI 대안으로 부상 김호현 기자
KB증권 "체코 원전 수주는 유럽 원전 진출 발판, 한전기술·한전KPS 수혜" 김홍준 기자
일본 라피더스 내년 2나노 반도체 시범생산, "TSMC 추격 가능" 자신감 보여 김용원 기자
유럽연합 중국산 전기차 관세 철회하나, 미국과 중국 사이에서 딜레마 커져 김용원 기자
포스코 아르헨티나 리튬 공장서 염산 유출 사고, 600여 근로자 대피 김호현 기자
HD현대미포 LNG 추진 컨테이너선 프랑스 해운사에 인도, 주문 10척 중 4번째 김호현 기자
산업은행·해양진흥공사 HMM 전환사채 전환권 행사, 지분율 둘 다 30%로 신재희 기자
SK네트웍스 이사회 SK렌터카 매각 의결, 8200억 받고 사모펀드 어피니티에 나병현 기자
엔비디아 주가 고공행진에 서희건설 "더 살 걸", 미국 주식 뭘 들고 있나 보니 류수재 기자
마이크론 미국과 동남아에 HBM 추가 투자, SK하이닉스 삼성전자 추격 속도 김용원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