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정치

[한국갤럽] 윤석열 지지율 26%, 대선주자 지지 이재명 22% 한동훈 15%

김대철 기자 President of Republic of Korea 2024-06-14 10:30:03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비즈니스포스트] 윤석열 대통령 지지율이 상승해 20%대 중반을 기록했다.

차기 대선주자 지지도 조사에서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많은 지지를 얻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갤럽]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357279'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윤석열</a> 지지율 26%, 대선주자 지지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357449'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이재명</a> 22%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342661'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한동훈</a> 15%
▲ 우즈베키스탄을 국빈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오른쪽)과 김건희 여사가 13일 오후(현지시각) 타슈켄트 힐튼호텔에서 열린 동포 만찬 간담회에서 웃으며 박수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갤럽이 14일 발표한 여론조사에서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긍정평가는 26%, 부정평가는 66%로 집계됐다.

부정평가가 긍정평가의 두 배 이상이었다. 긍정평가는 직전조사(5월31일 발표)보다 5%포인트 상승한 반면 부정평가는 4%포인트 하락했다.

지역별로 대구·경북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부정평가가 긍정평가보다 많았다. 다만 보수 지지세가 강한 대구·경북에서도 부정평가가 46%로 긍정평가(42%)와 오차범위 안이었다.

다른 지역별 부정평가는 광주·전라 81%, 인천·경기 72%, 서울 66%, 대전·세종·충청 66%, 부산·울산·경남 60% 등이었다.

연령별로는 70대 이상을 제외한 다른 모든 연령층에서 부정평가가 긍정평가보다 우세했다. 70대 이상의 긍정평가는 직전조사보다 8%포인트 늘어난 57%로 부정평가(29%)를 크게 앞섰다.

다른 연령별 부정평가는 40대 82%, 30대 76%, 50대 75%, 18~29세 71%, 60대 55% 등으로 조사됐다.

이념성향별로 중도층의 부정평가가 71%였다. 보수층에서도 부정평가 50%, 긍정평가 45%였으며 진보층에서는 부정평가가 89%에 이르렀다.
 
[한국갤럽]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357279'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윤석열</a> 지지율 26%, 대선주자 지지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357449'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이재명</a> 22%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342661'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한동훈</a> 15%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왼쪽)와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앞으로 우리나라를 이끌어갈 정치 지도자, 즉 장래 대통령감으로 누가 좋다고 생각하는지 물은 결과 이재명 민주당 대표 22%,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대위원장 15%로 집계됐다. 

민주당 지지층의 52%가 이 대표를, 국민의힘 지지층의 43%가 한 전 위원장을 차기 대권주자로 지지한다고 응답했다.

지역별로 이 대표는 인천·경기(이재명 31% 한동훈 13%)와 광주·전라(이재명 36% 한동훈 5%)에서 한 전 위원장을 크게 앞섰다. 반면 한 전 위원장은 대구·경북(한동훈 25% 이재명 13%)과 대전·세종·충청(한동훈 22% 이재명 16%)에서 이 대표보다 더 많은 지지를 얻었다.

두 사람에 이어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 5%, 홍준표 대구시장과 이준석 개혁신당 의원이 각각 3%, 오세훈 서울시장 2%,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 김동연 경기도지사, 원희룡 전 국토부장관 각각 1% 등이었다. 

정당지지도 조사에서는 국민의힘 30%, 더불어민주당 27%로 집계됐다. 두 정당의 지지율 차이는 3%포인트로 오차범위 안이다. 국민의힘 지지율은 직전조사와 같았고 민주당 지지율은 2%포인트 하락했다.

양당에 이어 조국혁신당 11%, 개혁신당 4%, 진보당과 새로운미래 각각 1%로 조사됐다. ‘무당층’은 23%였다.

이번 조사는 한국갤럽 자체조사로 11일부터 13일까지 전국 만 18세 이상 1천 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동통신 3사가 제공한 무선전화 가상번호 무작위 추출을 통한 전화조사원 인터뷰(CATI)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2023년 12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 기준 지역·성·연령별 가중치(셀가중)가 부여됐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갤럽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김대철 기자

인기기사

한수원 체코 원전사업에 현지 전문가 회의적, "비용 증가와 기술분쟁 리스크" 김용원 기자
두산에너빌리티 미국서 SMR 수주 기대 커져, 박정원 두산그룹 사업개편 주주 불만 잠재.. 신재희 기자
최태원의 'SK온 살리기' 위한 합병 묘수, 배터리 장기침체 땐 그룹 전체 타격 신재희 기자
윤석열 탄핵청문회 입장하던 전현희 부상 당해, 정청래 “형사고발 검토” 김대철 기자
영화 '인사이드 아웃2' 6주 연속 1위로 독주체제 지속, OTT '돌풍' 1위 사수 김예원 기자
SK하이닉스 HBM 남다른 수익률, 2분기도 삼성전자 반도체 영업이익 넘나 나병현 기자
[한국갤럽] 윤석열 지지율 29%, 정당지지 국힘 35% 민주 27% 혁신당 8% 조충희 기자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서비스 장애, 세계 곳곳에서 공항 은행 통신대란 정희경 기자
TSMC 2나노 이하 파운드리 기술도 우위 자신, 삼성전자·인텔 추격 적극 견제 김용원 기자
메타 더 가벼운 안경형 확장현실(XR) 기기 개발 나서, 레이밴 모기업 지분 취득 김호현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