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자동차·부품

현대차 기아 전기차 누적판매량 150만 대 돌파, 첫 출시 뒤 12년 만에 달성

윤휘종 기자 yhj@businesspost.co.kr 2024-02-04 14:22:10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비즈니스포스트] 현대자동차와 기아의 전기차 글로벌 누적판매량이 150만 대를 넘어섰다.

4일 현대차와 기아에 따르면 2023년 말 기준으로 현대차(제네시스 포함)와 기아가 글로벌 시장에서 판매한 전기차는 모두 153만8689대로 집계됐다. 
 
현대차 기아 전기차 누적판매량 150만 대 돌파, 첫 출시 뒤 12년 만에 달성
▲ 현대 기아차의 전기차 가운데 가장 많이 팔린 차는 2018년 출시된 코나 일렉트릭이다. 사진은 코나 일렉트릭의 모습. <현대자동차>

현대차가 누적 88만6643대, 기아가 65만2036대의 전기차를 판매했다.

현대차와 기아의 전기차 누적 판매량이 150만 대를 넘긴 것은 2011년 7월 현대차가 한국에서 첫 양산형 전기차인 ‘블루온’을 출시한 이후 12년 만이다. 

2023년 전기차 판매량 가운데 약 78.3%는 해외에서 판매됐다. 현대차와 기아는 2023년에 해외에서 40만4530대, 국내에서 11만1911대의 전기차를 팔았다.

가장 많이 팔린 전기차는 2018년 출시된 ‘코나 일렉트릭’으로 1세대와 2세대를 합쳐 모두 32만7778대가 팔렸다. 판매량 기준 2위와 3위는 각각 아이오닉5(27만9375대), 니로EV(27만7048대)다. 

현대차와 기아는 올해도 전기차 신차를 선보이고 신규 생산거점 확보를 계속해 나갈 계획을 세웠다.

올해 하반기에 현대차는 소형 SUV 캐스퍼 전동화 모델을 출시한다. 기아는 2분기부터 기아 오토랜드 광명에 전기차 전용 공장을 완공하고 보급형 전기차 EV3을 생산한다. 윤휘종 기자

인기기사

삼성전자 HBM3E 엔비디아 공급 전망, 번스타인 "내년 HBM 시장 2배 성장" 김용원 기자
테슬라 'AI 스마트폰' 출시해 애플 아이폰에 맞서나, 전기차와 연동 전망 김용원 기자
미국 언론 "SK온-포드 배터리 합작공장 가동 늦춰지면 보조금 뱉어낼 수도" 이근호 기자
테슬라 공장에 자체개발 인간형 로봇 배치, “2025년부터 외부 판매도 추진” 이근호 기자
LG에너지솔루션, GM 합작사 포함해 미국 미시간주 1조 규모 보조금 받아 김호현 기자
[기후경쟁력포럼] 비즈니스포스트 '2024 기후경쟁력포럼' 성황리 마무리, 행사 빛내주.. 김홍준 기자
현대로템 우즈베키스탄에 K-고속철 사상 첫 수출 결정, 2700억 규모 허원석 기자
애플 챗GPT 쓰면서 오픈AI에 돈 안 낸다, 오히려 돈 받는 사업모델 고려 이근호 기자
대우건설 회장 정원주 투르크메니스탄 방문, 중앙아시아 진출 초석 기대 류수재 기자
삼성도 GS도 '포기' 위례신사선, 재정사업 전환하면 건설사 관심 되살아날까 장상유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