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바이오·제약

쌍용차, 파리모터쇼에서 렉스턴 후속 새 SUV 공개 예정

임수정 기자 imcrystal@businesspost.co.kr 2016-09-12 12:12:5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쌍용차가 올해 파리모터쇼에서 콘셉트카 ‘LIV-2’를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쌍용차는 이달 29일(현지시각) 프랑스에서 개막하는 ‘2016년 파리모터쇼’에서 선보일 콘셉트카 ‘LIV-2’(Limitless Interface Vehicle)의 렌더링 이미지를 12일 공개했다.

  쌍용차, 파리모터쇼에서 렉스턴 후속 새 SUV 공개 예정  
▲ 쌍용차 콘셉트카 'LIV-2'의 렌더링 이미지.
LIV-2는 내년 출시 예정인 Y400(프로젝트 명) 브랜드의 최종 콘셉트카다. Y400은 렉스턴 후속 또는 그보다 상위의 플래그십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을 선보인다.

쌍용차는 2013년 서울모터쇼에서 LIV-1을 선보였다. LIV-1 디자인에서 발전된 LIV-2 디자인은 ‘Dignified Motion’(자연의 웅장한 움직임)을 더 효과적으로 전달한다고 쌍용차는 설명했다.

LIV-2는 프리미엄 라운지를 연상시키는 인테리어, 첨단 커뮤니케이션 기술을 투입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향상된 안전사양 등이 적용돼 플래그십 SUV로서 보일 것으로 쌍용차는 기대했다.

쌍용차는 올해 파리모터쇼에서 티볼리와 티볼리 에어(수출명 XLV) 등 유럽 판매 모델도 전시한다.

파리모터쇼는 세계 5대 모터쇼 중 하나로 평가받는다. 올해 파리모터쇼는 9월29일부터 10월16일까지 개최된다. [비즈니스포스트 임수정 기자]

비즈니스피플배너

인기기사

한진그룹 회장 조원태 “무엇을 포기하든 아시아나항공 반드시 인수” 임민규 기자
마이크론 중국 규제 받자 미국정부 지원 집중,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불리해져 김용원 기자
키움증권 "포스코인터내셔널 2차전지 소재 사업 확대, 중장기 성장성 강화"  허원석 기자
비싸진 TSMC 3나노 공정에 엔비디아도 고민, 삼성전자 가격으로 승부 볼까 나병현 기자
[데스크리포트 6월] 미국의 중국 견제, 한국 반도체 위축 일본 부활 가능성 박창욱 기자
FLNG 최강 삼성중공업 수주 준비 끝내, 플랜트 전문가 최성안 실력 발휘 채비 류근영 기자
크래프톤 개발 조직 분사 움직임, 김창한 잇따른 신작 실패에 ‘벼랑 끝’ 카드 임민규 기자
롯데그룹 ‘키맨’으로 이훈기 역할 커져, 미래 성장동력 발굴에 신유열 승계까지 남희헌 기자
삼성바이오 셀트리온 24조 미국 ‘휴미라’ 시장 격돌, 판매방식 달라 성과 주목 임한솔 기자
두산퓨얼셀 수소사업 보릿고개, 정형락 정부 마중물 앞서 시장 개척 총력 류근영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