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소비자·유통

한국투자 “BGF리테일 CU 기존점 신장률 회복, 주가도 회복세 보일 것”

윤인선 기자 insun@businesspost.co.kr 2023-08-04 09:12:50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비즈니스포스트] BGF리테일 주식 투자의견이 매수로 유지됐다.

8월부터 음료 매출 증가와 함께 기존점 신장률 회복이 본격화 되면서 BGF리테일 주가가 회복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됐다.
 
한국투자 “BGF리테일 CU 기존점 신장률 회복, 주가도 회복세 보일 것”
▲ 8월부터 음료 매출 증가와 함께 기존점 신장률이 회복되면서 BGF리테일 주가도 회복세를 보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사진은 BGF리테일 본사.

김명주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4일 BGF리테일 목표주가를 26만 원,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3일 BGF리테일 주가는 17만1200원에 거래를 마쳤다.

BGF리테일은 2분기에 기존점 신장률 2.9%를 기록했다. 1분기 기존점 신장률보다 1.8%가 감소했다.

김 연구원은 “기존점 신장은 부진했지만 점포 순증이 계획대로 이뤄지고 있는 점은 긍정적이다”며 “올해 BGF리테일 목표치인 CU 매장 800개 증가는 무난하게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올해 2분기 서울 지역 강수 일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7일이 더 많았다. 비가 오는 날에는 유동인구가 줄어들기 때문에 강수 일수가 많아질수록 편의점 실적에는 불리하게 작용할 가능성이 크다.

리오프닝과 함께 내국인의 해외여행도 증가하고 있다. 올해 2분기 출국자 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425.0% 증가했다.

내국인의 해외여행 증가에 따른 유통산업 객수 하락이 2분기 기존점 신장 부진에 영향을 줬을 것으로 파악됐다.

내국인의 해외여행 증가가 기존점 신장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은 상반기보다 하반기에 더 적을 것으로 분석됐다. 해외 입국자 자가격리가 완화됐던 지난해 4월부터 해외여행이 증가하기 시작했으므로 상반기 기저가 더 높기 때문이다.

김 연구원은 “장마가 끝나고 8월 무더위가 이어지고 있기 때문에 마진이 높은 음료 매출 증가와 함께 기존점 신장률도 회복될 것으로 보인다”며 “기존점 신장 회복이 가시화되면 BGF리테일 주가도 회복세를 보일 것”으로 내다봤다.

BGF리테일은 2분기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2조982억 원, 영업이익 781억 원을 낸 것으로 잠정집계했다. 지난해 2분기와 비교해 매출은 9.4%, 영업이익은 10.3% 늘었다. 윤인선 기자

인기기사

엔비디아 AI 반도체 공급부족 해소, 삼성전자와 HBM 협력이 배경으로 꼽혀 김용원 기자
'반도체 전설' 짐 켈러 올트먼의 AI 반도체 견제, 삼성전자 파운드리 협력 주목 김용원 기자
'애플카' 운전자는 비전프로 착용 가능할까, 보조장치로 활용하는 특허 공개 김용원 기자
중국 CATL, 세계지적재산권기구에 나트륨배터리 관련 특허출원 이근호 기자
TSMC 연내 2나노 미세공정 반도체 시범생산, 애플 인텔 엔비디아 수주 논의 김용원 기자
[미디어토마토] 윤석열 지지율 50주 만에 40%대, 국힘 43.2% 민주 41.7% 김대철 기자
AMD 인공지능 반도체 이어 새 CPU도 TSMC 손 잡는다, 3나노 고객사 합류 김용원 기자
승진 행진 멈춘 CJ그룹 후계자 이선호, 핵심 인재 합류하며 힘은 더 실렸다 신재희 기자
[여론조사꽃] 부산 남구을 총선 가상대결, 민주 박재호 국힘 윤대혁 박빙 조장우 기자
[여론조사꽃] 독일·덴마크 순방 연기 ‘부적절’ 48.4%, 윤석열 지지율 34.8% 김대철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