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과경제  금융정책

금융위 특별사법경찰, 주식리딩방 이용한 선행매매 적발해 검찰에 송치

조승리 기자 csr@businesspost.co.kr 2022-09-29 17:02:54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비즈니스포스트] 금융위원회 자본시장특별사법경찰이 첫 수사사건으로 주식리딩방 운영자를 적발했다.

금융위원회 자본시장특별사법경찰은 최근 주식리딩방 운영자 A씨에 대한 수사를 진행한 후 서울 남부지검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29일 밝혔다.
 
금융위 특별사법경찰, 주식리딩방 이용한 선행매매 적발해 검찰에 송치
▲ 금융위원회 자본시장특별사법경찰이 첫 수사사건으로 주식리딩방 운영자를 적발했다.

주식리딩방은 채팅방 운영자가 상승 예상 종목의 추천, 매수·매도 타이밍 등 투자정보를 공유하는 단체채팅방을 말한다.

A씨는 특정 종목을 미리 매수한 후 주식리딩방 회원들에게 해당 종목을 추천하고 회원들의 매수로 주가가 상승하면 매도하는 이른바 ‘선행매매’를 반복하면서 부당이득을 얻은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3개월 동안 수백만 원에서 수천만 원의 매매차익을 얻는 선행매매를 약 100여 차례 반복했고 이를 통해 모두 2억 원에 이르는 부당이득을 얻었다.

금융위원회는 “주식리딩방 운영과정에서 수익률 등 허위과장광고로 고가의 이용료를 지불하도록 유인하고 불법 자문·일임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유형의 불법·불건전 영업행위가 존재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금융위원회는 “금융당국은 일반투자자의 피해 우려가 큰 자본시장 불공정거래 혐의에 신속히 수사하는 등 투자자보호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금융위원회는 자본시장 불공정거래에 관한 집행력을 강화하기 위해 3월 금융위원회 자본시장조사단에 특별사법경찰팀을 설치했다. 조승리 기자

인기기사

[한국갤럽] 윤석열 지지율 39%, 정당지지율 국민의힘 40% 민주당 33% 이준희 기자
포스코퓨처엠, 호주업체와 음극재용 천연흑연 대량 공급받는 계약 맺어 류근영 기자
상춘객 기다리는 봄꽃 축제, 동백 매화 벛꽃 산수유 보러 떠나 볼까 신재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경기 하남갑 전략공천, 이언주는 경기 용인정 경선 이준희 기자
민주당 9차 공천심사 발표, 이인영 김병기 정성호 포함 현역 5명 단수공천 이준희 기자
[총선빅매치] 부산 북강서을, ‘4선 도전’ 김도읍 vs '노무현 정신‘ 변성완 조장우 기자
중국 러시아에서 발 빼는 현대차그룹, 인도 발판으로 '글로벌 톱' 노린다 허원석 기자
[총선빅매치] 서울 동대문을 '친명' 장경태 vs '친윤' 김경진, 검찰독재 프레임 맞대결 이준희 기자
임혁백 "민주당 공천이 혁신, 조용한 공천이 승리 보장하지 않아" 이준희 기자
일상부터 예능까지 유튜브에 힘 쏟는 항공사, 스타급 승무원까지 등장 신재희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