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정치

문재인 국회에 추경안 신속처리 당부, "소상공인 지원은 속도가 생명"

김남형 기자 knh@businesspost.co.kr 2022-02-03 18:42:3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추가경정 예산안을 빠르게 처리해 달라고 국회에 당부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3일 참모회의에서 "이번 추경은 소상공인 긴급지원을 주목적으로 하는 만큼 속도가 생명"이라고 말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a href='https://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266670' class='human_link' style='text-decoration:underline' target='_blank'>문재인</a> 국회에 추경안 신속처리 당부, "소상공인 지원은 속도가 생명"
문재인 대통령.

정부는 지난달 27일 코로나19 소상공인·자영업자의 피해 지원과 의료체계 지원을 위한 14조 원 규모의 1차 추경안을 국회에 제출한 상태다.

이번 추경안은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로 매출이 줄어든 소상공인에게 방역지원금 300만 원을 지급하고 중증환자 병상 확충 등 방역을 보강하기 위해 편성됐다.

여야는 4일 기획재정위원회에 추경안을 상정한다. 그 뒤 7일 종합정책질의를 시작하며 추경안 심사를 시작한다.

앞서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최소한 35조 원 (규모의) 추경을 통해 충분하고 두터운 재정지원을 하겠다"며 "대선 공식 선거운동 시작일인 2월15일 전에는 반드시 처리해 즉시 지급할 수 있게 하겠다"고 말한 바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인기기사

"제페토가 메타 뛰어넘었다", 네이버 SK텔레콤 메타버스 성과에 외신 주목 김용원 기자
세계 첫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나와, 스위스 페링의 '레비요타'가 주인공 임한솔 기자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무서운 기세, 일동제약 '조코바' 방파제 되나 임한솔 기자
NH투자 "솔브레인 목표주가 상향, 삼성전자 3나노 반도체 양산 수혜" 나병현 기자
신동빈 롯데그룹 인사 '새 판' 짜나, 돌발변수에 쇄신 필요성 높아져 남희헌 기자

댓글 (1)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고미래
매출감소 10월부터 적용해주세요~~~

10월~11월이 절정이 였는데
   (2022-02-06 23:03: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