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금융·증권
한국투자증권, 중견기업연합회와 손잡고 중견기업 지속성장 지원
은주성 기자  noxket@businesspost.co.kr  |  2021-09-15 15:45:5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한국투자증권이 중견기업의 지속성장을 지원한다.

한국투자증권은 14일 한국중견기업연합회와 상생협력관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15일 밝혔다.
  
▲ 김성환 한국투자증권 개인고객그룹장 부사장(오른쪽)과 반원익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상근부회장이 14일 서울 마포구 한국중견기업연합회에서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중견기업의 자산규모 확대에 따른 자산관리 수요를 충족하는데 힘을 보태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금융이슈 및 자산관리 트렌드 공유 △자금조달 및 투자유치 지원 △기업공개(IPO)·증자·분할·합병 지원 △대주주·경영진 자산관리 및 가업승계 컨설팅 등을 제공한다.

또 법인 관련 업무에 특화된 금융센터본부, 초고액자산가를 위한 전문 조직인 GWM, 자산승계연구소 등의 사내조직들을 통해 중견기업의 지속성장을 위한 입체적 솔루션을 제공한다는 계획도 세웠다. 

김성환 한국투자증권 개인고객그룹장 부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중견기업 경영환경 개선을 위한 포괄적 기업금융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다”며 “앞으로도 중견기업의 발전과 건전한 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웹젠 '뮤' 기반 게임의 국내 흥행과 해외 아쉬움, 김태영 R2M 대안으로
·  삼성전자 갤럭시S21FE 출시로 가닥, 시점은 폴더블폰 인기에 안갯속
·  에스와이 건축자재 화재안전기준 강화는 기회, 전평열 흑자전환 바라봐
·  롯데그룹 CEO 영입 드물어, 신동빈 임원인사로 보수적 순혈주의 깨나
·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중국 메모리반도체 물량공세 대응 시급하다
·  하나캐피탈 실적 증가세 안정적, 윤규선 동남아 세 번째 거점 찾기 재개
·  대한조선 도크 열세 이겨내, 정대성 기술로 수주 다변화와 고부가 이뤄
·  롯데글로벌로지스 다음 기업공개 주자 되나, 롯데렌탈 주가부진은 부담
·  티맵모빌리티 수익모델 확대에 고전, 이종호 플랫폼 압박 피할 길 찾아
·  나인원한남 성공 대신F&I 디벨로퍼 안착하나, 이어룡 부동산금융 의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