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정치·사회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16만 명대로 줄어, 영국 3만 명대 계속
신재희 기자  JaeheeShin@businesspost.co.kr  |  2021-09-03 09:48:1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미국에서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16만 명대로 줄었다.
 
글로벌 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를 보면 미국(인구 3억3100만 명)에서 2일(이하 현지시각) 신규 확진자는 16만6909명, 사망자는 1492명 발생했다. 전날 18만5425명에서 1만8516명 줄었다.
 
▲ 8월19일(현지시각)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미국 캘리포니아 주민들이 이상 반응 관찰을 위해 대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시각 9월3일 오전 9시24분 기준 미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4050만1377명, 누적 사망자는 66만2780명으로 집계됐다.

영국(인구 6788만 명)의 하루 신규 확진자는 3만8154명, 사망자는 178명으로 집계됐다. 누적 확진자는 686만2904명, 누적 사망자는 13만2920명이다. 

프랑스(인구 6527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1만5911명, 사망자는 103명으로 조사됐다. 프랑스의 누적 확진자는 679만9240명, 누적 사망자는 11만4680명이다.

이탈리아(인구 6046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6761명, 사망자는 34명으로 나타났다. 누적 확진자는 455만3241명, 누적 사망자는 12만9352명이다.

이스라엘(인구 865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1만6명, 사망자는 36명으로 파악됐다. 누적 확진자는 109만6881명, 누적 사망자는 7122명이다. 이스라엘의 인구대비 2차접종 완료율은 60.7%이다.

인도는 4만 명대, 브라질은 2만 명대로 신규 확진자가 집계됐다.

인도(인구 13억8천만 명)에서 신규 확진자는 4만5482명, 사망자는 357명 나왔다. 누적 확진자는 3290만2345명, 누적 사망자는 43만9916명으로 나타났다. 

브라질(인구 2억1255만 명)의 하루 신규 확진자는 2만6497명, 사망자는 776명으로 조사됐다. 브라질의 누적 확진자는 2083만712명, 누적 사망자는 58만2004명이다.

터키(인구 8433만 명)의 신규 확진자는 2만3496명, 사망자는 283명으로 집계됐다. 누적 확진자는 643만5773명, 누적 사망자는 5만7283명이다.

러시아(1억4593만 명)에서는 하루 신규 확진자 1만8985명, 사망자 798명이 발생했다. 누적 확진자는 695만6318명, 누적 사망자는 1만8985명이다.

코로나19 확진자 통계 사이트 월드오미터를 보면 9월3일 한국시각 오전 9시24분 기준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억1990만5417명, 누적 사망자는 455만5610명으로 집계됐다. 완치 판정을 받은 사람은 1억9654만9029명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신재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금호건설 주택에 공항 건설도 붙는다, 신공항 발주 내년부터 본격화
·  SK지오센트릭 플라스틱 순환경제 집중, 나경수 그룹사와 시너지 확대
·  SK텔레콤 메타버스 플랫폼 키워, 네이버 제페토의 대항마될 수 있을까
·  신한금융 메타버스에서 사업 발굴 적극, 조용병 '하나의 신한' 똑같이
·  구광모 구본준, LG와 LX홀딩스 지분 교차보유 언제 어떻게 해소할까
·  현대제철 실적 신기록 기회 놓칠 수 없다, 안동일 사내하청 갈등 정공법
·  현대차 캐스퍼 안착은 아직 장담 못해, 경차 외면과 싸움은 이제 시작
·  한수원 해상풍력발전 확대해 신재생으로 더, 정재훈 유럽 노하우 활용
·  신한금융 빅테크 규제에 반사이익 보나, 조용병 금융플랫폼 앞설 기회
·  광동제약 제주삼다수 유통 지켰다, 최성원 새 성장동력 발굴 시간 벌어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