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건설

수도권 아파트값 7주째 최고 상승률, 서울 아파트값 65주째 올라

류수재 기자 rsj111@businesspost.co.kr 2021-09-02 14:24:52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전국 아파트값 상승률이 2주째 최고치를 나타냈다.

2일 한국부동산원은 8월30일 기준으로 8월5주 전국 아파트 매매가격이 0.31% 올랐다고 밝혔다. 상승폭은 지난주(0.3%)보다 0.1%포인트 커졌다. 
 
수도권 아파트값 7주째 최고 상승률, 서울 아파트값 65주째 올라
▲ 서울 한강 주변 아파트단지 모습. <연합뉴스>

전국 아파트값 상승률은 부동산원이 주간통계 작성을 시작한 2012년 5월 이후 지난주에 이어 역대 최고치를 보였다.

수도권 아파트값은 지난주보다 0.4% 올랐다. 지난주(0.4%) 상승폭을 유지했다. 

7월3주 이후 7주 연속 최고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서울 아파트값은 지난주보다 0.22% 올랐다. 상승폭은 지난주보다 0.01%포인트 축소됐다.

서울 아파트값은 2020년 6월2주 이후 65주째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부동산원은 "규제 완화 기대감 있는 재건축 및 인기단지 위주로 상승했다“며 ”하지만 시중 은행 대출중단 및 금리인상 등의 영향으로 일부 관망세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서울 강북 14개구 아파트값은 1주 전보다 0.2% 올랐다. 상승폭은 지난주와 비교해 0.02%포인트 하락했다. 

노원구 아파트값은 0.31% 오르며 올해 4월 이후 21주 연속으로 서울에서 상승률이 가장 높았다. 월계동 재건축 아파트와 상계동 대단지 아파트 위주로 아파트값이 뛰었다.

도봉구(0.24%)는 창동과 쌍문동 위주로, 용산구(0.21%)는 재건축과 리모델링 기대감이 있는 아파트단지와 원효로·용문동 일대 저평가 인식이 있는 단지 위주로 아파트값이 올랐다.

강남 11개구는 지난주보다 아파트가격이 0.23% 올랐다. 상승폭은 지난주(0.22%)보다 0.01%포인트 높아졌다. 

강남구(0.28%)는 대치동과 개포동 인기 아파트 단지 위주로, 송파구(0.28%)는 신천동과 잠실동 재건축 아파트단지 위주로 아파트값이 올랐다. 

서초구(0.22%)는 방배동과 반포동 주요 아파트 단지 위주로, 강동구(0.19%)는 명일동과 고덕동 위주로 아파트값이 상승했다. 

강서구(0.29%)는 마곡지구 신축 아파트와 염창동, 등촌동 중저가 아파트 위주로 상승세를 보였다. 

경기(0.51%)에서는 신축과 재개발 기대감이 있는 중저가 아파트단지 위주로 올랐다. 

오산시(0.8%)는 누읍동과 갈곶동 중저가 아파트단지 위주로, 시흥시(0.72%)는 교통 호재 기대감이 지속되는 가운데 저가 인식이 있는 하상동과 매화동 아파트단지 위주로 아파트값이 상승했다. 

평택시(0.68%)는 군문동 구축과 고덕신도시 아파트단지 위지로, 의왕시(0.67%)는 내손동과 학의동 신축과 재건축 기대감이 있는 아파트단지 위주로 아파트 값이 높아졌다. 

화성시(0.67%)는 동탄신도시 내 상대적 저가 인식이 있는 아파트단지 위주로 아파트값이 상승했다. 

인천 아파트값은 지난주보다 0.43% 올랐다. 상승폭은 지난주와 비교해 0.02%포인트 확대됐다. 

연수구(0.59%)는 교통호재 있는 연수동과 청학동 중저가 아파트단지 위주로, 서구(0.49%)는 개발호재 있는 청라국제신도시 아파트단지 위주로 아파트 값이 상승했다. 

미추홀구(0.38%)는 주안동 대단지와 용현동과 관교동 구축 아파트단지 위주로, 중구(0.29%)는 저가인식 있는 신흥동과 중산동 위주로 아파트 값이 올랐다.

지방의 아파트값은 지난주보다 0.22% 높아졌다. 상승폭은 지난주(0.19%)보다 0.03%포인트 상승했다.

시도별로는 경기(0.51%), 제주(0.51%), 인천(0.43%), 대전(0.34%), 울산(0.30%), 충남(0.29%), 충북(0.27%), 부산(0.25%), 광주(0.24%)등은 상승했고 세종(0.01%)은 하락했다.

공표지역 176개 시군구 가운데 아파트값이 오른 지역은 169곳으로 지난주보다 1곳 줄었다. 보합지역은 2곳으로 지난주와 같았고 하락지역은 5곳으로 지난주보다 1곳 늘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수재 기자]

인기기사

이재용 손정의 만남, 삼성전자 ARM 앞서 로봇기업 인수 가능성도 떠올라 조장우 기자
[리얼미터] 윤석열 지지율 36.4% 소폭 상승, 비속어 논란 뒤에는 하락 김대철 기자
신풍제약, 폴란드에서 코로나19 치료제 ‘피라맥스’ 임상3상 승인받아 임한솔 기자
[데이터리서치] 윤석열 지지율 33.4%, 비속어 논란 대처 부적절 75.8% 김대철 기자
[워커홀릭, 마흔에 은퇴하다] 덜 쓸 결심, 절약이 이룬 소박한 경제적 자유 캐나다홍작가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