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금융·증권
삼성전자 주가 초반 하락, 반도체업황 둔화 우려로 6거래일째 약세
은주성 기자  noxket@businesspost.co.kr  |  2021-08-18 11:35:00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삼성전자 주가가 장 초반 하락하고 있다.

메모리반도체업황 둔화 우려로 6거래일 연속 약세를 보이고 있다.
  
▲ 삼성전자 로고.

18일 오전 11시8분 기준 삼성전자 주가는 전날보다 0.67%(500원) 낮아진 7만3600원에 사고팔리고 있다.

삼성전자 주가는 한때 7만3100원까지 하락하기도 했다.

삼성전자 주가가 7만3천 원대로 떨어진 것은 지난해 12월 말 이후 약 8개월 만이다.

삼성전자 주가는 반도체 업황이 부진할 것이라는 우려의 영향을 받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전날 외국계 증권사 CLSA는 보고서에서 "메모리반도체에 신중하게 접근해야 한다는 견해를 유지한다"며 "메모리 평균판매단가는 2021년 4분기부터 2022년 4분기까지 25% 하락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내다봤다.

글로벌 투자은행 모건스탠리는 11일 '메모리-겨울이 다가온다'라는 내용의 보고서를 통해 "메모리반도체 공급이 최고점에 다다르면서 수요를 넘어서고 있다"고 파악했다.

최근 시장조사기관 프렌드포스는 PC 제조업체들의 과도한 재고로 D램 가격이 4분기 최대 5% 하락할 것이란 분석을 내놓기도 했다.

트렌드포스는 미국과 유럽의 코로나19 규제 점진적 해제에 따른 노트북 수요 감소도 PC D램의 전반적 수요를 둔화시킬 것으로 예상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채널Who] 대선에 지면 궁지 몰리는 이재명 윤석열, 당 장악은 안전판
·  박정호 넷플릭스와 협력 의지, SK브로드밴드 소송전 기류 변화 가능성
·  증권사 프라임브로커리지시장 되살아나, NH투자증권 선두권 약진
·  윤석열 통합 선대위 완성할까, 마지막 퍼즐 홍준표 유승민에게 구애
·  GS건설 리모델링 수주 빠르게 확보, 임병용 도시정비 빈자리 채운다
·  한화생명 올해는 배당 선물 안길까, 순이익 늘고 자금활용 숨통 트여
·  뉴라클사이언스 뇌질환 신약 임상 채비, 성재영 코스닥 기술상장 조준
·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가격 깎을까, 협상지연에 인수포기 가능성도
·  한화건설 안전조직 강화, 최광호 내년에도 사망사고 제로 도전
·  삼성전기 이제 생산기술 고도화 할 때, 장덕현 반도체 개발경험 큰 자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