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금융·증권
금감원 머지포인트 사태 관련 수사기관에 통보, 강제력 확보 목적
김용원 기자  one@businesspost.co.kr  |  2021-08-17 18:26:2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금융감독원이 머지포인트의 서비스 중단사태와 관련해 수사기관에 상황을 전달했다. 

17일 금융당국에 따르면 금감원은 최근 검찰과 경찰에 머지포인트 사태와 관련한 내용을 공식적으로 통보했다.
 
▲ 금융감독원 로고.

갑작스런 서비스 중단으로 ‘폰지사기’ 의혹을 받고 있는 머지포인트 운영사 머지플러스와 관련해 수사를 할 수 있는 강제력을 확보하기 위한 목적이다.

머지플러스가 금융당국에서 요구하는 자료를 제출하지 않거나 거짓 자료를 제출해도 수사기관의 도움이 없으면 금감원에서 강제로 자료제출을 요구할 수 없다.

금감원 측은 머지포인트 이용자 환불 요구가 이어지고 있어 수사기관 통보시점을 앞당겼다고 밝혔다.

상품권 형식으로 판매되는 머지포인트 가입자들은 머지플러스가 돌연 포인트 판매를 중단하고 가맹점을 축소하자 불안감을 느끼고 환불을 요구하고 있다.

금감원은 16일 긴급회의를 열고 머지플러스의 환불상황을 점검하는 등 소비자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는 계획을 내놓았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HDC현대산업개발 광주사고 후폭풍 국감으로, 피해자 보상안 마련 다급
·  야놀자도 '플랫폼 국감' 도마 위에, 이수진 상생안 확대로 칼날 무디게
·  휠라코리아 온라인 직접판매에 힘실어, 윤근창 실적감소 제동걸기
·  나이벡 올해 첫 흑자전환 성공할까, 정종평 세포투과 플랫폼기술 믿어
·  삼표산업 사망사고로 안전관리 다시 수면 위로, 정도원 대책 심판대에
·  코오롱인더스트리 수소차소재 증설 추진, 장희구 성장동력 방향 잡아
·  KB국민은행 차세대 플랫폼 대대적 개편, 허인 디지털 전환 3년 야심작
·  삼성디스플레이 스마트폰 올레드 중국 도전받아, 최주선 노트북과 TV로
·  현대엔지니어링 도시정비 수주 2조 가나, 김창학 신림1구역이 고비
·  LG전자 식물재배기 새 모델 속속 전파인증, 신가전 하나 더 추가 임박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