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인터넷·게임·콘텐츠

카카오게임즈 주식 투자의견 중립, "오딘 이후 추가 성장 확인 필요"

김디모데 기자 Timothy@businesspost.co.kr 2021-08-06 09:09:09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카카오게임즈 주식 투자의견이 중립(HOLD)으로 제시됐다.

글로벌 게임유통사로 도약하고 있지만 추가 성장을 확인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이 나왔다.
 
카카오게임즈 주식 투자의견 중립, "오딘 이후 추가 성장 확인 필요"
▲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이사.

김동희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6일 카카오게임즈 목표주가를 9만2천 원, 투자의견은 중립(HOLD)으로 제시했다.

5일 카카오게임즈 주가는 8만5400원에 거래를 마쳤다.

김 연구원은 카카오게임즈를 두고 “오딘 성공으로 글로벌 퍼블리셔로 도약할 수 있어 긍정적이다”면서도 “빠른 재평가 이후 단기 숨고르기 국면이 예상돼 추가 성장에 대한 확인이 필요한 시점이다”고 말했다.

라이온하트가 개발한 게임 ‘오딘:발할라 라이징’은 6월29일 국내 출시됐다. 8월 현재 하루평균 매출 25억~30억 원 수준으로 국내 매출순위 1위를 지키고 있다. 2022년 상반기에는 대만 등으로 출시지역이 확장된다. 

카카오게임즈는 라이온하트 지분을 21.6% 보유하고 있다. 추가 지분 취득을 위해 콜옵션(주식매수권리)을 행사하면 라이온하트 실적을 연결기준으로 인식할 수 있다. 

김 연구원은 “카카오게임즈가 그동안 투자를 진행한 회사들의 성과가 가시화돼 글로벌 게임사로 발돋움할 수 있는 변곡점에 위치했다”고 판단했다.

카카오게임즈는 게임 개발사 지분을 확보하면서 게임을 퍼블리싱하는 권한을 들고왔다. 게임 성공이 카카오게임즈의 기업가치 상승으로 연결돼 구조적 성장이 가능하다.

김 연구원은 “라이온하트뿐 아니라 엑스엘게임즈, 넵튠, 애드페이지, 세나테크놀로지 등 적극적 투자는 향후 성장을 위한 잠재력을 확보한 것이다”고 평가했다.

카카오게임즈는 7월8일 952억 원에 레저스포츠기업 세나테크놀로지 지분 54.5%를 인수해 사업영역을 확대했다. 김 연구원은 스포츠, 건강관리(헬스케어) 등과 서비스를 연계해 게임요소 적용(게이미피케이션)을 구체화하고 콘텐츠, 하드웨어, 플랫폼과 결합으로 시너지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했다.

김 연구원은 2022년 카카오게임즈가 연결기준으로 매출 1조2759억 원, 영업이익 2861억 원을 낼 것으로 예상했다. 2021년 추정치보다 매출은 29.6%, 영업이익은 75.5%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인기기사

[데이터리서치] 윤석열 지지율 33.4%, 비속어 논란 대처 부적절 75.8% 김대철 기자
[조원씨앤아이] 윤석열 지지율 다시 20%대로, 비속어 사과 필요 70.8% 김남형 기자
신풍제약, 폴란드에서 코로나19 치료제 ‘피라맥스’ 임상3상 승인받아 임한솔 기자
삼성전자와 논의 앞둔 ARM '중립성' 강조, “우리는 반도체업계 스위스” 김용원 기자
르노코리아 QM6 후속모델 시급, 토레스 스포티지에 밀려 위상 흔들 장은파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