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Who Is?
[오늘Who] 넥슨 새 게임은 '선택과 집중'. 이정헌 하반기 반등 별러
이규연 기자  nuevacarta@businesspost.co.kr  |  2021-08-05 17:31:2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선택과 집중을 내부 기조로 결정했다.”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이사가 5일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꺼낸 말이다. 넥슨이 올해 상반기 신작을 내놓지 않았던 흐름을 깨고 새 게임 여러 개의 출시를 앞두고 있다는 점을 설명한 것이다.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이사.

넥슨은 하반기부터 신작들이 줄이어 나오면서 상반기에 비교적 부진했던 실적의 반등기회를 마련할 것으로 예상된다.

5일 넥슨코리아에 따르면 19일 ‘코노스바 모바일 판타스틱 데이즈’를 시작으로 ‘커츠펠’과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등 신작 3종을 하반기에 내놓을 준비를 하고 있다. 

새 게임 라인업을 살펴보면 코노스바 모바일은 모바일게임, 커츠펠은 PC온라인게임이다.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는 넥슨에서 처음으로 시도하는 PC·콘솔(게임기기) 병용 게임이다.

코노스바 모바일은 최근 글로벌 사전예약 신청자가 100만 명을 넘어섰다. 애니메이션풍 게임인 커츠펠과 카트라이더 지식재산(IP)을 활용한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도 상당한 기대를 받고 있다.

넥슨은 2019년 말부터 2020년 중반까지 여러 모바일게임 신작을 내놓았다. 이에 힘입어 2020년 연간 매출도 3조 원을 넘어섰다.

그러나 2020년 7월 모바일게임 ‘바람의 나라:연’ 이후로는 새 게임을 출시하지 않았다. 여기에 기존 게임의 확률형 아이템 논란 등 악재도 겹쳤다.

넥슨은 2021년 1분기 연결기준으로 영업이익 4551억 원을 거뒀는데 2020년 같은 기간보다 4% 늘어나는 데 그쳤다. 

넥슨 일본 법인은 2021년 2분기 영업이익이 2020년 같은 기간보다 최소 38.5%에서 최대 55%가량 줄어들었을 것으로 추산하기도 했다. 

이 대표는 하반기에 예정된 신작들을 통해 넥슨의 매출과 영업이익을 끌어올릴 기반 마련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그동안 준비해왔던 대형 신작 게임 여러 종을 2022년부터 순차적으로 내놓으면서 실적 증가세를 이어나갈 채비도 갖추고 있다.

이 대표는 미디어 쇼케이스를 통해 현재 개발 단계인 신작 프로젝트를 7종 공개했다. 기존 지식재산을 활용한 작품부터 완전한 신규 지식재산(IP)까지 다양한 게임을 아울렀다.

이 대표는 “한국 1등 게임회사로 글로벌회사와 경쟁하기 위해서는 인력 수천 명을 투입하는 대작도 시작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넥슨은 대규모 PC액션게임인 ‘프로젝트 HP’의 프리 알파테스트도 5일부터 진행하고 있다. 프리 알파테스트는 게임 개발 과정에서 제한된 사람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사전테스트를 말한다.

넥슨코리아 관계자는 “대규모 프로젝트는 물론 색다른 시도를 소규모로 민첩하게 추진하는 방향성의 ‘프로젝트 얼리스테이지’ 등도 준비하고 있다”며 “완성도 높은 게임을 만드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BC카드 금융데이터는 부진 탈출 돌파구, 최원석 마이데이터 올라 탄다
·  금호건설 주택에 공항 건설도 붙는다, 신공항 발주 내년부터 본격화
·  SK지오센트릭 플라스틱 순환경제 집중, 나경수 그룹사와 시너지 확대
·  SK텔레콤 메타버스 플랫폼 키워, 네이버 제페토의 대항마될 수 있을까
·  신한금융 메타버스에서 적극적 사업발굴, 조용병 '하나의 신한' 똑같이
·  구광모 구본준, LG와 LX홀딩스 지분 교차보유 언제 어떻게 해소할까
·  현대제철 실적 신기록 기회 놓칠 수 없다, 안동일 사내하청 갈등 정공법
·  현대차 캐스퍼 안착은 아직 장담 못 해, 경차 외면과 싸움은 이제 시작
·  한수원 해상풍력발전 확대해 신재생으로 더, 정재훈 유럽 노하우 활용
·  신한금융 빅테크 규제에 반사이익 보나, 조용병 금융플랫폼 앞설 기회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