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금융·증권
SM엔터테인먼트 주가 장중 대폭 올라, '이수만 주식' 인수전 달아올라
진선희 기자  sunnyday@businesspost.co.kr  |  2021-08-04 14:55:5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SM엔터테인먼트 주가가 장 중반 상승하고 있다.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총괄프로듀서가 보유한 SM엔터테인먼트 지분의 매각을 추진하는 것으로 알려졌는데 지분 인수전이 뜨거워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 SM엔터테인먼트 로고.

4일 오후 2시52분 기준 SM엔터테인먼트 주가는 전날보다 10.85%(6800원) 급등한 6만9500원에 사고팔리고 있다.

SMC&C 주가는 21.33%(1055원) 뛴 6천 원에, SM라이프디자인 주가는 7.06%(235원) 오른 3565원에 사고팔리고 있다.

SM엔터테인먼트 주가와 SMC&C 주가는 4일 각각 52주 신고가를 경신했다.

SM엔터테인먼트와 계열사 주가가 뛰고 있는 이유는 이수만 총괄프로듀서가 보유한 SM엔터테인먼트 지분매각과 관련해 투자자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3일 한국경제TV는 SM엔터테인먼트 인수전에 카카오엔터테인먼트를 비롯해 CJ, 하이브 등이 뛰어든 것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이에 3일 SM엔터테인먼트 주가는 전날보다 4.15%, SM라이프디자인 주가는 22.20% 각각 올랐다. SMC&C 주가는 29.96% 뛰며 상한가를 보였다.

이수만 총괄프로듀서는 3월 말 기준으로 SM엔터테인먼트 지분 18.73%를 보유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진선희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미국 중국 러시아 대결구도 심화, 문재인의 꿈 종전선언 멀어지나
·  해운업계 공정위 담합 결정에 소송 태세, 고려해운 제재 완화 기대
·  LG에너지솔루션 청약 뒤 주목받는 2차전지 관련주, 어떤 종목 오를까
·  계룡건설 대전 야구장 수주 성큼, 이승찬 대 이어 랜드마크 짓는다
·  카카오페이 주가 바닥 지났나, 대표 내정자 신원근 시장 반응에 '촉각'
·  남동발전 덕적 해상풍력사업 재신청 준비, 김회천 논란 이어져 긴장
·  대우조선해양 LNG선으로 버텨, 이성근 미래경쟁력 확보에는 비상등
·  삼성전자 스마트폰 새 폼팩터 선보일까, 삼성디스플레이 신기술 눈길
·  이뮨메드 코로나19 치료제 임상3상 도전, 안병옥 코스닥 상장 길 평탄
·  반도체 파운드리에 공급과잉 그림자, 삼성전자 대응책 마련 시급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