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비즈니스
맘스터치 위생과 품질관리 강화, 김동전 "매장 위생과 안전에 집중"
정혜원 기자  hyewon@businesspost.co.kr  |  2021-08-02 17:48:04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맘스터치가 품질과 위생 관리를 강화한다.

맘스터치컴퍼니가 운영하는 치킨·버거 프랜차이즈 맘스터치는 제품의 품질과 위생관리를 강화하는 'QC(Quality and Cleanliness)점검 프로세스'를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 김동전 맘스터치 대표이사.

QC점검 프로세스는 제조 매뉴얼 준수 여부 등 메뉴의 품질과 개인위생, 매장환경관리 등 매장의 청결도 2가지를 점검하는 체계다.

김동전 맘스터치 대표이사는 "토종 프랜차이즈 브랜드로서 바른 먹거리를 제공해 온 초심을 잃지 않고 신선하고 맛있고 품질 좋은 먹거리를 합리적 가격에 제공한다는 경영방침에 따라 고객중심 경영에 주력하고 있다"며 "매장 안의 위생과 안전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맘스터치는 소비자 신뢰도 제고를 위해 2022년까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음식점 위생등급제 인증을 취득한 가맹점을 1천 개 매장으로 확대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맘스터치는 최근 위생 및 품질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품질보증팀을 품질경영본부로 격상했다. 가맹점에 적용하는 식품안전기준을 프랜차이즈업계 최고 수준으로 확립하고 서비스 품질과 매장 위생 점검 프로세스를 고도화하는 데 집중하겠다는 강력한 의지의 표현이라고 맘스터치는 설명했다.

또 앞으로 맘스터치 자체적으로 내부 위생점검 프로세스를 강화하는 동시에 공신력 있는 외부기관을 통해서도 위생점검을 받도록 하겠다는 방침을 내세웠다. 모니터링체제를 2중으로 구축하겠다는 것이다.

맘스터치는 판매메뉴를 수거해 미생물검사도 실시한다.

맘스터치는 해외 브랜드와 경쟁하는 가운데 지속가능한 성장과 1300여 개 가맹점과의 상생을 위해서는 위생과 제품품질 관리가 곧 혁신이자 경쟁력이라고 판단했다.

앞서 맘스터치는 2020년 6월 품질보증팀(QA)을 출범했다. 올해 상반기에는 품질관리에 머물지 않고 품질을 끌어올리는 차원까지 고려하는 품질경영팀을 새로 만들었다. [비즈니스포스트 정혜원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쌍용차 인수기업 29일 윤곽 나타날 듯, 자금 증빙이 승부 가를 변수
·  전기요금 4분기에는 8년 만에 오르나, 한국전력 23일 요금 발표
·  LG유플러스 구독서비스로 집토끼 지키기 초점, 황현식 VIP 만족에 집중
·  일진머티리얼즈 유럽 북미로, 양점식 대만기업 제치고 동박 세계 1위로
·  카카오 플랫폼 규제 칼날 앞에, 김범수 플랫폼 전략 어떻게 뜯어 고치나
·  롯데제과 건강 더해야 살 수 있다, 민명기 설탕 없는 과자 연구 전력투구
·  현대그린푸드 케어푸드 성장 가능성 확인, 박홍진 연령대별 제품 다양화
·  마켓컬리 상장 전 오픈마켓으로 더 키운다, 김슬아 적자 감당할 수 있나
·  대형주 추석 뒤에는 다시 힘 쓸까, 네이버 카카오 반등할지 시선 몰려
·  하나금융 세계 골프마케팅 효과 톡톡, 김정태 한국 여자골프 육성 의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