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별

기업정책
정부 고용유지기업 지원 강화, 이재갑 “일자리 지키기에 역량 집중”
류근영 기자  rky@businesspost.co.kr  |  2020-05-12 10:49:4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정부가 코로나19로 기업의 고용유지를 위해 부처별로 기술개발, 수출 등의 지원방안을 마련한다.

정부는 12일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이 주재한 ‘제2차 고용위기 대응반’ 회의에서 고용유지 기업에 기술 개발, 수출, 무역, 홍보, 마케팅을 우선 지원하는 과제 등을 발굴해 공유하고 빠르면 상반기 안에 이들 과제를 실행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중소벤처기업부는 고용을 유지·확대한 중소기업이 기술개발사업 참여할 때 우대하기로 했다.

수출기업이 고용을 유지하면 해외 전시회 참가, 해외규격인증, 온라인 수출 등 해외진출을 지원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고용유지 확약에 참여한 기업의 무역금융 한도를 최대 2배까지 늘리고 보험료를 최대 50% 할인해주기로 했다.

수출바우처 기업을 선정할 때도 고용을 유지하는 기업을 우대하는 등 특별지원을 시행한다.

국토교통부는 승객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버스업계의 일자리 유지를 위해 공공형 버스사업 잔여예산을 조기집행하고 버스차령(운행연한) 제도개선 등을 검토하기로 했다.

정부는 디지털·비대면·인공지능 일자리 과제를 발굴해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선도형 경제로 전환할 발판을 마련하는 데 역량을 집중한다는 방침도 세웠다.

이재갑 노동부 장관은 “코로나19 충격을 조속히 극복하고 우리 경제와 노동시장이 빠르게 회복할 수 있는 동력을 유지하려면 하나의 일자리라도 지키고 더 만드는 데 정부 역량을 집중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류근영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올리패스 비마약성 진통제 호주 임상 진척, 정신 미국진출 발판 다져
·  현대차 내연기관 마지막 기함 새 G90, 장재훈 자율주행 내일 열 각오
·  현대중공업 엔진사업 커져, 한영석 정기선시대 맞춰 친환경엔진 주력
·  태광그룹 오너 이호진 경영 재개하나, 흥국생명 흥국화재 자본확충 시급
·  한미글로벌 미국 인프라투자 올라타나, 김종훈 선제적 인수 결실 눈앞
·  핀테크산업협회 다음 회장 누가 되나, 두나무-이석우 핀다-이혜민 꼽혀
·  이재명 경제와 민생을 대선 싸움 전면에, 윤석열 정권교체와 박빙으로
·  코웰패션 매출 1조 갈 체제 정비, 이순섭 레포츠 브랜드 발굴에 전념
·  한화건설 서울 잠실 복합개발 수주 총력전, 최광호 기술력으로 승부
·  건강보험공단 숙원 특별사법경찰관 도입, 이재명 거들어 법안 힘받아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