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Who
KoreaWho
시장과머니  공시

서울리거, 자금조달 위해 200억 규모 신주인수권부사채 발행 결정

은주성 기자 noxket@businesspost.co.kr 2020-01-23 18:06:48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서울리거가 신주인수권부사채를 발행해 운영자금과 채무 상환자금 등을 조달한다.

서울리거는 23일 공시를 통해 200억 원 규모의 국내 무기명식 이권부 무보증 공모 신주인수권부사채를 발행한다고 밝혔다.
 
서울리거, 자금조달 위해 200억 규모 신주인수권부사채 발행 결정
▲ 서울리거 로고.

자금조달 목적은 운영자금 50억 원, 채무 상환자금 130억 원, 타법인 증권 취득자금 20억 원 등이다.

사채 표면이자율과 만기이자율은 각각 2%, 4%고 사채 만기일은 2023년 2월14일이다.

이번에 발행되는 신주인수권부사채는 사채와 신주인수권을 분리해 양도할 수 있는 분리형이다.

서울리거는 병원의 구매, 인력관리, 마케팅 등 병원 경영과 관련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병원경영지원(MSO)사업 전문회사다. [비즈니스포스트 은주성 기자]

인기기사

외신 "삼성전자 엔비디아 HBM3 인증 통과", 삼성 "테스트 진행중" 김호현 기자
최태원 “반도체 공장 하나 건설하는 데 20조, 세제 혜택만으로 감당 안 돼” 조승리 기자
국내 픽업트럭 시장 3년 만에 반토막, 기아 '타스만'과 KGM 'O100'이 분위기 .. 허원석 기자
DL이앤씨 갑작스런 수장 교체, 이해욱 그룹 건설 '전략 구심점' 절실 장상유 기자
두산에너빌리티 함안복합발전소 파워블록 수주, 가스터빈 수주 1조 넘겨 신재희 기자
전기차 수요 둔화로 리튬 가격 80% 하락, 대규모 구조조정 가능성 떠올라 김용원 기자
노사 갈등에 K조선 대목 놓칠라, 조선소 증설하는 중국에 발목 커지는 우려 신재희 기자
‘트럼프 지지’ 일론 머스크에 자충수 되나, 테슬라 수혜 단기간에 그칠 전망 이근호 기자
LG엔솔 스텔란티스 캐나다 합작 배터리공장에 장비 반입, 모듈 양산 임박 이근호 기자
'서울은 남 이야기' 좀처럼 안 팔리는 지방아파트, 건설사 양극화 부추긴다 김바램 기자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