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과머니  공시

드림텍, 나무가 경영권 인수 위해 100억 규모 유상증자 실시

이현주 기자 hyunjulee@businesspost.co.kr 2019-12-23 09:25:07
확대 축소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네이버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튜브 공유하기 url 공유하기 인쇄하기

드림텍이 나무가의 경영권을 인수하기 위해 유상증자를 진행한다.

드림텍은 389억 원에 나무가의 경영권을 인수하기 위해 100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실시하기로 결정했다고 23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드림텍, 나무가 경영권 인수 위해 100억 규모 유상증자 실시
▲ 드림텍 로고.

이번 유상증자로 보통주 160만7718주가 발행되고 신주 상장 예정일은 2020년 3월3일이다.

신주의 액면가액은 100원이며 발행가액은 6220원이다.

제3자배정 대상자는 서정화 나무가 대표이사로 유상증자 결정 6개월 안에 서 대표가 보유한 나무가 주식 74만2620주를 2020년 2월14일에 취득한다.

이번 경영권 인수는 기존 사업부문의 역량을 강화하고 새로운 사업에 진출하기 위한 목적으로 이뤄진다.

드림텍은 전자통신기기에 쓰이는 부품을 개발 및 공급하는 업체로 1998년 설립돼 2019년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했다.

나무가는 스마트폰, 노트북, 카메라 등의 부품을 제조하는 업체로 2004년 설립됐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현주 기자]

인기기사

스튜디오미르 일반 공모청약 경쟁률 1593대1, 2월7일 코스닥 상장 정희경 기자
[채널Who] 2023년 휴미라 '기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에피스 준비됐다 윤휘종 기자
[모닝컨설트] 윤석열 지지율 23%, 세계 22개국 지도자 중 가장 낮아 김대철 기자
신한투자 “에스피지, 로봇산업 성장에 따른 감속기 수요 증가에 수혜” 조장우 기자
[부동산VIEW] 둔촌주공 완판 실패와 선 넘은 정부 미분양 대책이 걱정되는 이유 이태경

댓글 (0)

  •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